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파티시에가 된 성냥팔이 소녀
기독 NGO 러빙핸즈, 창작 동화 제작 및 멘토링 소개 캠페인
  • 박요셉 기자 (josef@newsnjoy.or.kr)
  • 승인 2019.03.12 13:22

[뉴스앤조이-박요셉 기자] 한 부모, 조손 가정 청소년들 자립을 돕고 있는 기독 NGO 러빙핸즈(박현홍 대표)가 '파티시에가 된 성냥팔이 소녀' 캠페인을 진행한다. 창작 동화 <파이시에가 된 성냥팔이 소녀>를 제작해, 사람들에게 멘토링 교육의 필요성과 중요성을 알리는 프로젝트다.

<파티시에가 된 성냥팔이 소녀>는 한 파티시에가 거리에서 성냥을 파는 소녀를 만나, 그가 파티시에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는 내용이다. 파티시에가 된 성냥팔이 소녀는 이후 자신과 비슷한 처지에 놓여 있는 아이들의 멘토 역할을 자처한다. 러빙핸즈는 이 동화를 통해, 한 아이가 꿈을 이루고 건강하게 성장하는 데 멘토링이 얼마나 중요한지 소개하고 있다.

러빙핸즈는 4월 3일까지 크라우드 펀딩 홈페이지 '텀블벅'에서 모금을 진행하고 있다. 1만 원 이상 후원자에게 <파티시에가 된 성냥팔이 소녀>를 제공하고, 3만 원 이상 후원자에게는 백소망 국악 공연 티켓을 지급할 예정이다.

올해 설립 12주년을 맞는 러빙핸즈는 한 부모, 조손 가정 아동·청소년이 성인이 될 때까지 4~10년 동안 지원하는 장기 멘토링 기관이다. 지금까지 매년 250쌍 이상의 멘토와 멘티를 연결했다. 2013년에는 아동·청소년을 위한 대안 공간 초록리본도서관을 설립해, 다양한 교육과 강좌를 제공하고 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요셉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여기가 책방이야? 사랑방이야? 여기가 책방이야? 사랑방이야?
line "내 자식만 잘 살면 되나요?"
line 예수님이 잃어버린 양 끝까지 찾으셨던 것처럼 예수님이 잃어버린 양 끝까지 찾으셨던 것처럼

추천기사

line 창살 없는 감옥에 갇힌 흑인 빈민의 삶 바꾸다 창살 없는 감옥에 갇힌 흑인 빈민의 삶 바꾸다
line 하나님과 사람, 교회와 세상, 인간과 자연 모두를 사랑하고 사랑받은 엉클 존 하나님과 사람, 교회와 세상, 인간과 자연 모두를 사랑하고 사랑받은 엉클 존
line 명성교회 세습 재판 '세월아 네월아' 명성교회 세습 재판 '세월아 네월아'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