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전준구 감독 사임 이끈 공대위 '활동 보고 및 토론회'
3월 22일 감리회 본부…교회 성폭력·재판 문제점 조명
  • 이용필 기자 (feel2@newsnjoy.or.kr)
  • 승인 2019.02.28 11:16

[뉴스앤조이-이용필 기자] 성폭력과 금권 선거 의혹에 휩싸인 전준구 목사(로고스교회)를 감독직에서 물러나게 한 공대위가 3월 22일 오후 1시 서울 광화문 감리회 본부에서 활동 보고 및 토론회를 개최한다.

'전준구목사제명과감독당선무효를위한범감리회공동대책위원회'(공대위)는 지난해 11월부터 올해 1월까지 기도회, 피켓 시위, 소송 등을 제기하며 전 목사의 감독직 사퇴를 촉구해 왔다. 전 목사는 자신과 관련한 문제로 감리교회가 혼란스럽다면서 1월 19일 자진 사임했다. 

공대위에서 활동해 온 홍보연·신기식 목사가 각각 '전준구 목사 사건으로 본 교회 성폭력', '목사의 성범죄를 방조한 교회 재판의 실체'를 주제로 발제한다. 기독교반성폭력센터 김애희 센터장이 패널로 참가한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공대위, 전준구 목사 관련 모든 소송 취하 공대위, 전준구 목사 관련 모든 소송 취하
line 공대위 "전준구 목사 감독 사임 늦었지만 다행" 공대위
line 성폭력 및 금권 선거 의혹, 전준구 목사 감독 사임 성폭력 및 금권 선거 의혹, 전준구 목사 감독 사임
line 금권 선거 의혹 전준구 목사 '기소' 금권 선거 의혹 전준구 목사 '기소'
line "부적절한 성관계, 전준구 목사 스스로 사퇴하라"
line "하나님, 성폭력당한 자매들의 원통한 소리를 들으소서"
line 감독 금권 선거 논란 전준구 목사, 혐의 부인 감독 금권 선거 논란 전준구 목사, 혐의 부인
line "성폭력 처벌해야" 감리회, 전준구 규탄 기도회
line "전준구 감독 퇴진 운동 중단하라"
line '성폭력', '금권 선거' 없는 감리회 위한 기도회 '성폭력', '금권 선거' 없는 감리회 위한 기도회
line "성폭력 의혹 감독이 웬 말" 감리회 '공대위' 발족
line 감리회 여선교회, 전준구 목사 감독직 사퇴 촉구 감리회 여선교회, 전준구 목사 감독직 사퇴 촉구
line '감독 취임' 전준구 목사 "하나님 은혜로 교회 부흥" '감독 취임' 전준구 목사
line "성폭력 금권 선거 의혹 목사, 감리회 지도자 자격 없다"
line 취임식 건너뛴 전준구 목사, 감독직 수행 취임식 건너뛴 전준구 목사, 감독직 수행

추천기사

line '소명' 키워드로 읽어 내는 기독교 신앙과 세계관 '소명' 키워드로 읽어 내는 기독교 신앙과 세계관
line 이낙연 총리 "그리스도인은 서로 다름 인정하고 존중해야" 이낙연 총리
line 추락하는 교회에 날개는 없다 추락하는 교회에 날개는 없다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