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영상] 극동방송은 지금
<뉴스앤조이> 극동방송 특별 취재
  • 경소영 (rudthdud@newsnjoy.or.kr)
  • 승인 2019.02.03 15:27

[뉴스앤조이-경소영 PD] 극동방송 이사장 김장환 목사는 극동방송을 40여 년간 이끌었다. 김 목사의 자녀들은 모두 극동방송과 연관된 곳에 이름을 올리고 있다. 김장환 목사가 교회는 세습하지 않았지만, 극동방송은 세습할 수 있다고 우려하는 사람들도 있다.

<뉴스앤조이>는 1월 30일, 극동방송의 현주소를 조명하는 기획 기사를 선보였다. 순수 복음 방송을 표방하는 극동방송이 어떻게 막대한 자산을 축적할 수 있었는지, 김장환 목사의 자녀들은 어디에 포진해 있는지 살펴봤다. 김장환 목사와 보수 정치권의 관계를 돌아보고, 극동방송 콘텐츠를 저널리즘 관점에서 검토했다. 그 내용을 알기 쉽게 영상으로 정리했다. 취재 현장도 생생하게 확인할 수 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소영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편집국에서] 헌금의 무게 [편집국에서] 헌금의 무게
line 김장환 목사가 세운 중앙기독학교, 장남은 교목·이사 김장환 목사가 세운 중앙기독학교, 장남은 교목·이사
line [극동방송은 지금④] 지상파 방송이 동성애·이슬람 '가짜 뉴스' 유통지 [극동방송은 지금④] 지상파 방송이 동성애·이슬람 '가짜 뉴스' 유통지
line [극동방송은 지금③] "대통령들도 BK 찾아" 김장환 목사의 '친보수' 행보 [극동방송은 지금③]
line [극동방송은 지금①] MBC-KBS-SBS 다음은 '극동방송' [극동방송은 지금①] MBC-KBS-SBS 다음은 '극동방송'
line [극동방송은 지금②] 교회 안 물려준 김장환 목사, 방송사 요직에는 자녀들 포진 [극동방송은 지금②] 교회 안 물려준 김장환 목사, 방송사 요직에는 자녀들 포진

추천기사

line 창현이에게 창현이에게
line '부활 승리'만 강조하는 교회, 세월호 가족은 떠났다 '부활 승리'만 강조하는 교회, 세월호 가족은 떠났다
line 낙태죄 폐지는 태아를 죽이자는 게 아닙니다 낙태죄 폐지는 태아를 죽이자는 게 아닙니다
기사 댓글 1
  • 장종근 2019-02-06 20:43:44

    미 기독교방송 cbs 사장 극우주의자
    펫로버슨이 되고 싶은 김씨, 예수 복음과 아무상관없는 미 무기업자들의 조력자들.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