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영상] 극동방송은 지금
<뉴스앤조이> 극동방송 특별 취재
  • 경소영 (rudthdud@newsnjoy.or.kr)
  • 승인 2019.02.03 15:27

[뉴스앤조이-경소영 PD] 극동방송 이사장 김장환 목사는 극동방송을 40여 년간 이끌었다. 김 목사의 자녀들은 모두 극동방송과 연관된 곳에 이름을 올리고 있다. 김장환 목사가 교회는 세습하지 않았지만, 극동방송은 세습할 수 있다고 우려하는 사람들도 있다.

<뉴스앤조이>는 1월 30일, 극동방송의 현주소를 조명하는 기획 기사를 선보였다. 순수 복음 방송을 표방하는 극동방송이 어떻게 막대한 자산을 축적할 수 있었는지, 김장환 목사의 자녀들은 어디에 포진해 있는지 살펴봤다. 김장환 목사와 보수 정치권의 관계를 돌아보고, 극동방송 콘텐츠를 저널리즘 관점에서 검토했다. 그 내용을 알기 쉽게 영상으로 정리했다. 취재 현장도 생생하게 확인할 수 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소영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편집국에서] 헌금의 무게 [편집국에서] 헌금의 무게
line 김장환 목사가 세운 중앙기독학교, 장남은 교목·이사 김장환 목사가 세운 중앙기독학교, 장남은 교목·이사
line [극동방송은 지금④] 지상파 방송이 동성애·이슬람 '가짜 뉴스' 유통지 [극동방송은 지금④] 지상파 방송이 동성애·이슬람 '가짜 뉴스' 유통지
line [극동방송은 지금③] "대통령들도 BK 찾아" 김장환 목사의 '친보수' 행보 [극동방송은 지금③]
line [극동방송은 지금①] MBC-KBS-SBS 다음은 '극동방송' [극동방송은 지금①] MBC-KBS-SBS 다음은 '극동방송'
line [극동방송은 지금②] 교회 안 물려준 김장환 목사, 방송사 요직에는 자녀들 포진 [극동방송은 지금②] 교회 안 물려준 김장환 목사, 방송사 요직에는 자녀들 포진

추천기사

line [개신교와 인권조례①] 쏟아지는 반동성애 '민원 폭탄'…전국 지자체 21곳 인권조례 제정 무산 [개신교와 인권조례①] 쏟아지는 반동성애 '민원 폭탄'…전국 지자체 21곳 인권조례 제정 무산
line '종교 편향' 김진표 총리? 시민단체 반발, 보수 교계 환영 '종교 편향' 김진표 총리? 시민단체 반발, 보수 교계 환영
line [별의별평 2019년 12월호] "폭력의 시대, 이 책을 들고 모일 것을 권한다" [별의별평 2019년 12월호]
기사 댓글 1
  • 장종근 2019-02-06 20:43:44

    미 기독교방송 cbs 사장 극우주의자
    펫로버슨이 되고 싶은 김씨, 예수 복음과 아무상관없는 미 무기업자들의 조력자들.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