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원점에서 살펴보는 기독교
[책 소개] 도이 겐지 <기독교를 다시 묻다>(신앙과지성사)
  • 이은혜 기자 (eunlee@newsnjoy.or.kr)
  • 승인 2019.01.21 18:06

<기독교를 다시 묻다> / 도이 겐지 지음 / 가미야마 미나코, 홍이표 옮김 / 222쪽 / 1만 2000원. 뉴스앤조이 이은혜

[뉴스앤조이-이은혜 기자] 일본에서 기독교는 익숙지 않은 '외래 종교'다. 이 같은 문화에서 어떻게 기독교를 전할 수 있을까. 일본기독교단 목사이자 관세이가쿠인대학 신학부 도이 겐지 교수는 기독교를 원점에서 다시 성찰해 보자는 의미에서 <기독교를 다시 묻다>(신앙과지성사)를 집필했다.

도이 교수는 일본인에게 익숙하지 않은 기독교를 설명하기 위해 기독교에 대한 기본적인 물음과 답으로 책을 구성했다. 책은 △평화를 말하는 기독교가 왜 전쟁을 일으킬까 △기독교가 말하는 '사랑'이란 무엇인가 △'신'의 문제로부터 신에게 다가가다 △신앙·기도, 그리고 '당신'과의 만남이라는 틀에서 이야기를 푼다. 기독교를 향한 오해와 편견이 많은 보통의 일본인이 기독교의 기본을 이해할 수 있도록 도우려는 의도가 담겨 있다.

<기독교를 다시 묻다>는 일본에서 16년 전 나온 책인데 한국에는 지난해 번역·출간됐다. 저자는 한국어판 서문에서, 세월이 흘렀어도 기본적인 사상만큼은 지금도 변함이 없다며 한국 독자들이 기독교를 원점에서 다시 성찰해 보도록 이끄는 데 이 책이 도움을 주면 좋겠다고 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혜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일본에 울려 퍼진 '예수 사랑하심은' 일본에 울려 퍼진 '예수 사랑하심은'
line 일본 신도와 한국 개신교의 교회 세습 잔혹사 일본 신도와 한국 개신교의 교회 세습 잔혹사
line 일본에서 만난 수많은 세월호 일본에서 만난 수많은 세월호
line '위안부'와 '원폭' 향한 한일 기독교인의 왜곡된 시선 '위안부'와 '원폭' 향한 한일 기독교인의 왜곡된 시선
line 기모노가 '성행위를 위한 옷'이라는 한 선교사의 무지 기모노가 '성행위를 위한 옷'이라는 한 선교사의 무지
line 반도에서 온 조선 난민들 품은 일본 교회 반도에서 온 조선 난민들 품은 일본 교회
line "한국교회, '땅끝' 일본 기독교에서 배우라"
line "신학은 그릇, 그릇 하나를 절대화하면 안 돼"
line 비기독교인을 위한 신학 비기독교인을 위한 신학

추천기사

line 창현이에게 창현이에게
line '부활 승리'만 강조하는 교회, 세월호 가족은 떠났다 '부활 승리'만 강조하는 교회, 세월호 가족은 떠났다
line 낙태죄 폐지는 태아를 죽이자는 게 아닙니다 낙태죄 폐지는 태아를 죽이자는 게 아닙니다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