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창세기는 '인류의 탄생' 어떻게 말하나
존 월턴 교수 강의, 1월 8일 저녁 7시 30분 새물결북카페
  • 장명성 기자 (dpxadonai@newsnjoy.or.kr)
  • 승인 2018.12.27 14:31

[뉴스앤조이-장명성 기자] 새물결아카데미가 '아담과 하와의 잃어버린 세계'라는 주제로 대중 강좌를 연다. '인류의 탄생'에 대한 과학과 신학의 간극을 어떻게 좁힐 수 있는지 고대 문헌들과 창세기 본문, 과학적 결론을 함께 살피며 알아보는 시간이다.

<아담과 하와의 잃어버린 세계>(새물결플러스) 저자이자 휘튼칼리지에서 구약학을 가르치는 존 월턴(John Walton) 교수가 강사로 나선다. 존 월턴 교수는 고대 근동 지역의 다양한 문헌 연구와 해석을 바탕으로 현대인들이 창세기의 인류 창조 이야기를 잘 이해할 수 있도록 돕고 있는 구약학자다.

강좌는 2019년 1월 8일 저녁 7시 30분, 서울 영등포구 새물결북카페에서 열린다. 참가비는 없다. 사전 신청은 온라인으로 하면 된다. 누구나 자유롭게 참여할 수 있다.

문의: 02-2636-3161(새물결아카데미)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명성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합신대 교수들 "진화론이 교회 존립 위협" 합신대 교수들
line 지구 나이 모른다던 크리스천, 성경·과학 근거 들려주자… 지구 나이 모른다던 크리스천, 성경·과학 근거 들려주자…
line '인간다운 노동' 보장하는 것이 하나님 뜻 '인간다운 노동' 보장하는 것이 하나님 뜻
line "창조과학은 개혁주의 본질 흐리는 2등급 해석"
line 이영표 "창세기 읽고 아내 출산 때 무통 주사 거부" 이영표
line 현대 과학이 말하는 시간 현대 과학이 말하는 시간

추천기사

line 창살 없는 감옥에 갇힌 흑인 빈민의 삶 바꾸다 창살 없는 감옥에 갇힌 흑인 빈민의 삶 바꾸다
line 하나님과 사람, 교회와 세상, 인간과 자연 모두를 사랑하고 사랑받은 엉클 존 하나님과 사람, 교회와 세상, 인간과 자연 모두를 사랑하고 사랑받은 엉클 존
line 명성교회 세습 재판 '세월아 네월아' 명성교회 세습 재판 '세월아 네월아'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