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열매나눔재단, 사회적 기업 지원 대상 모집
12월 28일까지 30곳 선정…△브랜드 리빌딩 △판로 연계 △자금 연계
  • 박요셉 기자 (josef@newsnjoy.or.kr)
  • 승인 2018.12.11 11:22

[뉴스앤조이-박요셉 기자] 열매나눔재단(이장호 대표이사)이 J.P.Morgan과 함께 '사회적 기업 브릿지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교육과 멘토링, 판로 및 투자 연계 등을 통해 생존 단계에 있는 사회적 기업 혹은 소셜 벤처를 성장 단계로 나아갈 수 있도록 돕는 프로젝트다.

'사회적 기업 브릿지 프로젝트'는 내년 2월부터 2020년까지 30개 업체를 대상으로 진행한다. △브랜드 리빌딩 △판로 연계 △자금 연계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전문가들이 각 업체의 브랜드 전략 수립과 컨셉 도출 등을 돕고, 판로를 개척할 수 있도록 국내외 전시회나 TV 홈쇼핑 참가를 지원한다. 투자 유치를 위한 교육과 임팩트 투자, 마이크로크레디트와의 연계도 진행한다.

열매나눔재단은 12월 28일까지 지원 대상 업체를 모집하고 있다. 열매나눔재단 홈페이지에서 신청서를 내려받아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결과는 1월 23일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의: 070-4335-3589(열매나눔재단)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요셉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교회의 새로운 표현들', 한국에 어떻게 적용할 것인가 '교회의 새로운 표현들', 한국에 어떻게 적용할 것인가
line "왜 교회는 교인들 생계 문제에 관심 없을까"
line '공동선' 위해 고군분투하는 기독교인들 '공동선' 위해 고군분투하는 기독교인들
line 헨리 조지의 재림을 기다리며 헨리 조지의 재림을 기다리며
line 공공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는 교회들 공공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는 교회들
line 삼위일체 하나님과 복음의 공공성 삼위일체 하나님과 복음의 공공성

추천기사

line 민통선 마을 주민과 33년 동고동락한 목사 부부 민통선 마을 주민과 33년 동고동락한 목사 부부
line 이사야부터 우치무라 간조까지, 무교회주의자의 종교개혁 계보학 이사야부터 우치무라 간조까지, 무교회주의자의 종교개혁 계보학
line 도덕이 된 혐오, 사랑이 된 혐오 도덕이 된 혐오, 사랑이 된 혐오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