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영상] 아들 잃은 어미가 살아가는 법
세월호 유가족 최순화 씨, 새길교회 말씀 증거
  • 경소영 (rudthdud@newsnjoy.or.kr)
  • 승인 2018.11.13 10:44

[뉴스앤조이-경소영 PD] 새길교회가 단원고 2학년 5반 창현 엄마 최순화 씨를 주일예배 설교자로 초청했다. 설교 전 성가대 찬양 시간, 마이크를 달기 위해 창현 엄마 옆에 다가갔다. 그의 눈은 벌써 눈물로 가득했다.

단에 오른 창현 엄마는 이문재 시인의 '오래된 기도'를 읽었다. 그는 울컥하는 마음을 가까스로 다잡으며, 말씀 증거를 시작했다. 본문은 욥기 38장 1-3절이었다. 고난 가운데 하나님과 대면한 욥의 이야기, 세월호 참사로 아들을 잃은 창현 엄마의 고백은 닮았다. 자세한 내용은 영상에서 확인할 수 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소영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교회 밖에서 발견한 '하나님의 빛' 교회 밖에서 발견한 '하나님의 빛'
line 세월호에서 빠져나오지 못한 선생님들의 이야기 세월호에서 빠져나오지 못한 선생님들의 이야기
line "세월호 전면 재조사, 성령 하나님이 도우시기를"
line 빈 땅에서 생명안전공원 꿈꾸는 세월호 가족들 빈 땅에서 생명안전공원 꿈꾸는 세월호 가족들
line 교회 떠난 세월호 가족들, 교회 되다 교회 떠난 세월호 가족들, 교회 되다
line 세월호 가족은 지금도 하나님께 묻고 있다 세월호 가족은 지금도 하나님께 묻고 있다
line 그리스도인들이 세월호를 기억하는 방법 그리스도인들이 세월호를 기억하는 방법
line "안전공원 폄훼, 정치적 이득 위해 주민 분열 조장하는 것"
line 세월호 4주기 "기억해야 다시 시작할 수 있다" 세월호 4주기
line 세월호 유가족, 감신대 고공 농성장 찾아 격려 세월호 유가족, 감신대 고공 농성장 찾아 격려
line 누구나 한번쯤은 슬퍼할 수 있습니다 누구나 한번쯤은 슬퍼할 수 있습니다
line [영상] 세월호 유가족 창현 엄마의 고백 [영상] 세월호 유가족 창현 엄마의 고백

추천기사

line 일상 속 평범한 손길 통해 주님의 성찬 경험하다 일상 속 평범한 손길 통해 주님의 성찬 경험하다
line [개신교와 인권조례①] 쏟아지는 반동성애 '민원 폭탄'…전국 지자체 21곳 인권조례 제정 무산 [개신교와 인권조례①] 쏟아지는 반동성애 '민원 폭탄'…전국 지자체 21곳 인권조례 제정 무산
line '종교 편향' 김진표 총리? 시민단체 반발, 보수 교계 환영 '종교 편향' 김진표 총리? 시민단체 반발, 보수 교계 환영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