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깨우자만민사람들, 이재록 선고 기일 집회
11월 16일 "공명정대한 판결 기대…유죄 나오면 이탈자 늘 것"
  • 이용필 기자 (feel2@newsnjoy.or.kr)
  • 승인 2018.11.08 11:10

[뉴스앤조이-이용필 기자] 만민중앙교회 교인과 탈퇴자로 구성된 깨우자만민사람들(깨만사)이 11월 16일 이재록 목사의 선고 기일에 맞춰 집회를 개최한다. 집회는 이날 오후 1시 서울 서초동 중앙지검 인근에서 열린다.

깨만사 한 관계자는 11월 8일 기자와의 통화에서 "재판부가 공명정대한 판결을 내려 주리라 믿는다. 합당한 선고 결과가 나오면 만민중앙교회에도 큰 영향을 미칠 것이다. 유죄가 나오면 지금보다 이탈자가 더 늘어날 것"이라고 했다.

깨만사는 집회에 참가할 때 마스크와 선글라스를 준비해 달라고 했다. 관계자는 "신원이 노출돼 만민 측으로부터 공격을 받는 회원들도 있다. 위험 요소가 있지만, 내 가족을 살린다는 마음으로 집회에 참가해 주길 바란다"고 했다.

이재록 목사의 선고 기일은 11월 16일에서 11월 22일로 연기됐습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세상이 이재록 목사에게 사형 언도, 남은 건 부활"
line 검찰, 이재록 목사 징역 20년 구형 검찰, 이재록 목사 징역 20년 구형
line "이재록 피해자들 향한 2차 가해 중단하라"
line 이재록 선고 앞둔 만민중앙교회 "좋은 결과 기대, 기도해 달라" 이재록 선고 앞둔 만민중앙교회
line "이재록 성폭력 사건, 현명한 판결 내려 달라"
line 만민중앙교회, 이재록 딸 이수진 당회장직무대행 체제로 만민중앙교회, 이재록 딸 이수진 당회장직무대행 체제로
line 이재록 목사, 성폭행에 이어 110억대 횡령 혐의까지 이재록 목사, 성폭행에 이어 110억대 횡령 혐의까지
line 이재록 목사 측 "간음·강제추행 주장은 허구" 이재록 목사 측
line 여성 교인들 성폭행 혐의, 이재록 목사 재판 시작 여성 교인들 성폭행 혐의, 이재록 목사 재판 시작
line "아버지 하나님과 당회장님 눈매와 입매가 거의 똑같다"
line 성폭행 의혹 이재록 목사 구속 성폭행 의혹 이재록 목사 구속
line 성폭행 의혹 이재록 목사, 주요 교단서 '이단' 규정 성폭행 의혹 이재록 목사, 주요 교단서 '이단' 규정

추천기사

line 총회 재판국 "명성교회가 예장통합 소속인 이상 세습금지법 지킬 의무·책임 있어" 총회 재판국
line 염치를 잃어버린 명성교회에게 염치를 잃어버린 명성교회에게
line 인도 기독교의 자립과 일치를 구현한 20세기 전반 아시아 기독교의 얼굴 인도 기독교의 자립과 일치를 구현한 20세기 전반 아시아 기독교의 얼굴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