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문대식, 징역 6년 확정
법원, 상고 기각…미성년자 포함 3명 성폭력 인정
  • 이은혜 기자 (eunlee@newsnjoy.or.kr)
  • 승인 2018.10.25 11:32

대법원이 문대식 씨의 상고를 기각하면서 1심에서 선고한 징역 6년이 확정됐다. 뉴스앤조이 이은혜

[뉴스앤조이-이은혜 기자] 청소년 부흥사로 활동하면서 자신이 담임하는 교회 청년 세 명에게 성폭력을 가한 문대식 씨가 징역 6년을 확정받았다. 대법원 제2부(주심 노정희 대법관)는 "문대식 씨의 상고를 기각한다"고 10월 25일 판결했다. 이로써 지난해 8월부터 진행된 재판은 모두 끝났다.

1심 재판부는 2018년 1월, 아동·청소년의 성 보호에 관한 법률 등을 위반한 혐의로 징역 6년, 성폭력 치료 프로그램 40시간 이수, 정보통신망을 통한 5년간의 신상 정보 공개 명령을 선고했다. 7월 열린 항소심에서도 재판부는 문 씨에게 6년을 선고했다. 항소심 재판부는 아동·청소년 관련 업종에 종사하거나 운영하는 것을 제한하는 취업제한 5년도 추가했다. 1심과 항소심 재판부는 목사였던 문 씨가 의지할 곳 없던 피해자들을 이용해 성적 욕구를 충족했다며 죄질이 나쁘다고 판단했다.

형이 확정되면서 문대식 씨의 죄목과 신상 정보는 여성가족부와 법무부가 운영하는 성범죄자 정보 사이트 '성범죄자알림e'에 5년간 공개될 예정이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혜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문대식 씨, 대법원 상고 문대식 씨, 대법원 상고
line 문대식, 항소심도 징역 6년 문대식, 항소심도 징역 6년
line 성범죄, 무죄로 만들어 드립니다 성범죄, 무죄로 만들어 드립니다
line 미성년자 교인과 '합의에 의한 관계' 주장하는 문대식 미성년자 교인과 '합의에 의한 관계' 주장하는 문대식
line 징역 6년 문대식, 선고 다음 날 항소 징역 6년 문대식, 선고 다음 날 항소
line 문대식, 아청법 위반 징역 6년 문대식, 아청법 위반 징역 6년
line 문대식 목사 '면직', 향후 목회 불가 문대식 목사 '면직', 향후 목회 불가
line 성추행 '합의' 위해 가족·성경 이용한 문대식 목사 성추행 '합의' 위해 가족·성경 이용한 문대식 목사
line 청소년 부흥사 문대식 목사, 미성년자 성추행 청소년 부흥사 문대식 목사, 미성년자 성추행

추천기사

line 한국교회 대표하는 한기총? 가입 교단 면면 살펴보니 한국교회 대표하는 한기총? 가입 교단 면면 살펴보니
line 막힌 듯한 복음 전도의 길, 어떻게 열 것인가 막힌 듯한 복음 전도의 길, 어떻게 열 것인가
line 광주의 신학생으로서 5·18을 기억한다는 것 광주의 신학생으로서 5·18을 기억한다는 것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