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통합12] 성폭력 벌금형 이상이면 목사 자격 제한
성범죄로 자진 사임 시 복직은 7년 경과해야…결의 후 노회 투표 거쳐 헌법 개정
  • 장명성 기자 (dpxadonai@newsnjoy.or.kr)
  • 승인 2018.09.11 21:00

주요 장로교단 총회 소식은 <뉴스앤조이> 페이스북 페이지에서 가장 빨리 볼 수 있습니다. 여기로 들어가셔서 '좋아요' 꾸욱 눌러 주세요!


[뉴스앤조이-장명성 기자]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예장통합·림형석 총회장) 헌법위원회가 예장통합 헌법 26조 '목사의 자격'에, 성폭력 범죄로 처벌받은 사람은 목사가 될 수 없게 하는 조항을 추가하는 개정안을 내놨다. 예장통합 103회 총회 둘째 날인 9월 11일, 총대들은 개정안을 통과시켰다.

예장통합 헌법 26조 1항 1호는 목사의 자격을 "무흠한 세례교인(입교인)으로 7년을 경과한 자"로 정의하고 있다. 2항에서는 "이 법에서 '무흠'은 일반 교인은 수찬 정지, 직원은 시무 정지 이상의 책벌을 받은 사실이 없거나, 국법에 의하여 금고 이상의 처벌(양심범은 제외)받은 사실이 없는 것을 의미한다"고 규정하고 있다.

헌법위는 26조 2항에 "성폭력 범죄로 벌금 이상의 처벌을 받은 사실이 없는 자"라는 문구를 추가하는 개정안을 내놨다. 단서 조항으로 "성폭력 범죄로 자의 사직했을 경우 복직하기 위해서는 7년이 경과되어야 한다"는 문구도 추가했다.

개정안이 통과됐다고 헌법이 바로 개정되는 것은 아니다. 절차에 따라, 헌법개정위원회 보고에 총대 2/3가 동의해야 하고, 이후 노회 과반이 동의하면 총회장 공포로 개정이 확정된다. 헌법개정위원회 보고는 내일(12일)로 예정돼 있다.

성폭력 벌금형 이상이면 목사 자격을 제한하는 헌법 개정안이 나왔다. 뉴스앤조이 장명성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명성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통합11] 세습금지법 개정 실패 "교회는 하나님의 것" [통합11] 세습금지법 개정 실패
line [통합10] 명성교회 손 들어 준 헌법위 보고 '부결' [통합10] 명성교회 손 들어 준 헌법위 보고 '부결'
line [통합9] "세습금지법 개정해야" 헌법위 보고, 무기명투표 [통합9]
line [통합8] 림형석 총회장 "'세습'보다 '대물림'이 적절한 표현" [통합8] 림형석 총회장
line [통합7] 둘째 날 시작과 동시 다시 불붙은 세습 논의 [통합7] 둘째 날 시작과 동시 다시 불붙은 세습 논의
line [통합6] "성범죄 목회자 '자의 사직' 못하게 해야" [통합6]
line [통합5] 첫째 날 명성교회 세습 문제 안 다뤄 [통합5] 첫째 날 명성교회 세습 문제 안 다뤄
line [통합4] 신임 부총회장들 "동성애·이슬람 맞설 것" [통합4] 신임 부총회장들
line [통합3] '세습금지법 문제 있다' 해석한 헌법위 보고 먼저 다룬다 [통합3] '세습금지법 문제 있다' 해석한 헌법위 보고 먼저 다룬다
line [통합2] 명성교회 "음해 세력이 재판 결과 무시하고 총회 분열 획책" [통합2] 명성교회
line [통합1] 명성교회 교인 500여 명, 세습 반대 기도회 방해 [통합1] 명성교회 교인 500여 명, 세습 반대 기도회 방해
line 성폭력 피해 청년들 고소한 예장통합 장청 임원들 성폭력 피해 청년들 고소한 예장통합 장청 임원들
line [영상] "명성교회는 예배를 방해하지 말라" [영상]
line "김삼환 목사, 모든 공직에서 물러난다"
line 예장통합, 성폭력 대응 매뉴얼 발간 예장통합, 성폭력 대응 매뉴얼 발간

추천기사

line [기자수첩] 예장통합 내 매카시즘, 조셉 웰치를 기다리며 [기자수첩] 예장통합 내 매카시즘, 조셉 웰치를 기다리며
line [별의별평 2019년 9월호] "삶의 고통, 회색 지대를 향한 거침없는 질문" [별의별평 2019년 9월호]
line 잘못해도 버티는 담임목사, 파리 목숨 부목사 잘못해도 버티는 담임목사, 파리 목숨 부목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