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합동2] 교인 7만 5000명 감소
2005년 교단 통합 이후 최저치…목사·강도사·전도사·장로는 모두 증가
  • 최승현 기자 (shchoi@newsnjoy.or.kr)
  • 승인 2018.09.10 15:28

주요 장로교단 총회 소식은 <뉴스앤조이> 페이스북 페이지에서 가장 빨리 볼 수 있습니다. 여기로 들어가셔서 '좋아요' 꾸욱 눌러 주세요!


[뉴스앤조이-최승현 기자] 대한예수교장로회 합동(예장합동) 교인이 전년 대비 7만 5570명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예장합동 103회 총회 보고서에 따르면, 소속 교인이 268만 8858명(2017년 12월 31일 기준)으로 집계됐다. 예장합동 교세가 270만 명 아래로 떨어진 것은 2005년 예장개혁과의 교단 통합 이후 처음이다.

교회는 전년 대비 15개가 감소한 1만 1922개로 집계됐다. 교인·교회를 제외한 목사·강도사·전도사·장로는 모두 증가했다. 목사는 2만 3726명으로, 2016년보다 286명(1.2%) 증가했다. 1998년부터 목사 수가 감소한 적은 한 번도 없다. 장로는 2만 1671명으로, 138명(0.6%) 증가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승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합동1] 여성 안수 요구 외면하는 총대들 [합동1] 여성 안수 요구 외면하는 총대들
line 예장통합, 전년 대비 교인 1만 6586명 감소 예장통합, 전년 대비 교인 1만 6586명 감소
line "재정도 교인도 없어 더 이상 교회로 기능할 수 없음"
line [밀집된 교회③] 불나방처럼 뛰어든 목회 [밀집된 교회③] 불나방처럼 뛰어든 목회
line "명성교회, 부자 세습 이후 교인 4300명 감소"
line [밀집된 교회②] 천지창조 다음 어려운 개척교회 [밀집된 교회②] 천지창조 다음 어려운 개척교회
line 감리회, 8년 새 25만 명 감소 감리회, 8년 새 25만 명 감소
line [합동2] 1년간 교인 6만 명 증가 [합동2] 1년간 교인 6만 명 증가
line 예장통합, 1년 만에 교인 5만 8,200명↓ 예장통합, 1년 만에 교인 5만 8,200명↓

추천기사

line [합동4] 신학부 "성서한국·느헤미야·청어람·개혁연대 참여하려면 목사와 당회 지도받아야"(전문) [합동4] 신학부
line [합동1] "여성 안수 허하라" 교단 안팎 요구에도, 104회 총회 헌의안 전무 [합동1]
line [통합1] 명성교회 측, 세습 반대 기자회견 육탄 저지 [통합1] 명성교회 측, 세습 반대 기자회견 육탄 저지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