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영상] "총회는 하나님 편에 설지 맘몬 편에 설지 결단하라"
'명성교회 불법 세습 촛불 문화제' 현장
  • 경소영 (rudthdud@newsnjoy.or.kr)
  • 승인 2018.09.08 00:13

[뉴스앤조이-경소영 PD] 9월 6일 명성교회 불법 세습 촛불 문화제가 열렸다. 어둑해진 저녁 7시, 광화문 파이낸스센터 앞에 사람들이 하나둘 모이기 시작했다. 이들은 '총회는 공의로운 재판을 내려 주십시오', '교회 세습 NO!'라는 문구가 적힌 피켓과 촛불을 들었다. 

촛불 문화제는 청어람ARMC 양희송 대표가 사회를 맡았다. 기독법률가회 정재훈 변호사, 좋은교사운동 김정태 공동대표 등 기독 활동가들이 나와 명성교회 불법 세습을 비판하는 발언을 이어 갔다. 무엇보다 9월 10일부터 시작하는 총회에서 잘못된 판결을 바로잡아 주길 기대한다고 했다. 구체적인 발언은 영상에서 확인할 수 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소영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하나님을 하나님으로 분열시키는 세습의 논리 하나님을 하나님으로 분열시키는 세습의 논리
line 세습이 옳은 것인가? 세상이 교회에 묻고 있다 세습이 옳은 것인가? 세상이 교회에 묻고 있다
line 영남신대 학생들 "김삼환·김하나 목사, 공교회 앞에 용서 구하라" 영남신대 학생들
line "명성교회 재판, 불의를 공의로 둔갑시킨 종교재판"
line 명성교회 세습 사태에 똘똘 뭉친 장신대 학생·교수 명성교회 세습 사태에 똘똘 뭉친 장신대 학생·교수
line "명성교회 세습은 끝난 일, 총회는 개입 말라"
line [영상] 예장통합 목회자들, 명성교회 세습 용인에 뿔났다 [영상] 예장통합 목회자들, 명성교회 세습 용인에 뿔났다
line 세습금지법까지 손대는 예장통합 헌법위 세습금지법까지 손대는 예장통합 헌법위
line 명성교회 세습 일지 인터랙티브 명성교회 세습 일지 인터랙티브

추천기사

line 예장합동, 여성 목사 안수 허하라 예장합동, 여성 목사 안수 허하라
line 공론장의 한국교회, 우리는 왜 실패하는가 공론장의 한국교회, 우리는 왜 실패하는가
line 빚 갚는 것 넘어 '일상 회복' 돕는 가계부채상담사 빚 갚는 것 넘어 '일상 회복' 돕는 가계부채상담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