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심해 수색 업체 선정에 스텔라호 가족 참여해야"
정인화 의원, 국회 예결산위서 발언…강경화 장관 "최적의 업체 선정하겠다"
  • 장명성 기자 (dpxadonai@newsnjoy.or.kr)
  • 승인 2018.09.04 19:29

[뉴스앤조이-장명성 기자] 정부가 8월 29일 열린 국회 예결산특별위원회 전체 회의에서 스텔라데이지호 심해 수색을 신속하고 철저하게 하겠다고 밝혔다. 정부는 8월 14일 국무회의에서 예비비 50억을 투입해 스텔라데이지호 심해 수색을 진행하기로 결정했다.

민주평화당 정인화 의원은 답변자로 나선 강경화 외교부장관에게 "심해 수색 경험이 얼마 없는 업체를 선정해서는 안 된다. 스텔라데이지호가 침몰한 해역 수심보다 깊은 4900m에서 블랙박스를 회수한 업체도 있다는 것을 명심하고, 경험 많고 유능한 업체를 선정해 달라"고 말했다.

정인화 의원은 실종자 가족들이 업체 선정을 위한 '제안서평가위원회'에도 참여해야 한다고 했다. 심해 수색 업체 선정이 정부 주도로만 이루어져서는 안 된다는 것이다. 그는 "실종자 가족들의 '한'을 고려해 (업체 선정) 과정에 참여할 수 있게 해 달라. (실종자) 가족들은 그럴 자격이 있고, 근거 법도 있다"고 했다.

강경화 장관은 "수색 업체 선정을 위해 관계 부처와 TF를 구성하고, 절차에 따라서 국제입찰을 하려고 준비하고 있다. 최적의 업체를 선정해서 심해 수색을 개시하겠다"고 답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명성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스텔라데이지호 가족들, 수색 업체 선정 참여 요구 스텔라데이지호 가족들, 수색 업체 선정 참여 요구
line 스텔라호 가족들 "심해 수색한다면서 블랙박스 수거 안 한다니" 스텔라호 가족들
line 정부, 스텔라데이지호 심해 수색 결정 정부, 스텔라데이지호 심해 수색 결정
line 정부 늑장 대처에 발만 구르는 스텔라호 가족들 정부 늑장 대처에 발만 구르는 스텔라호 가족들
line 美 심해 수색 전문가 "스텔라데이지호 블랙박스 회수 가능" 美 심해 수색 전문가
line 노란 리본과 함께 '주황 리본'도 달아 주세요 노란 리본과 함께 '주황 리본'도 달아 주세요
line 스텔라데이지호 침몰 1년 "돈 앞에 생명은 여전히 뒷전" 스텔라데이지호 침몰 1년
line 스텔라데이지호 침몰 1년, 집중 수색 재개 필요 스텔라데이지호 침몰 1년, 집중 수색 재개 필요
line 새해 1호 민원도 '스텔라데이지호 수색' 새해 1호 민원도 '스텔라데이지호 수색'

추천기사

line [기자수첩] 예장통합 내 매카시즘, 조셉 웰치를 기다리며 [기자수첩] 예장통합 내 매카시즘, 조셉 웰치를 기다리며
line [별의별평 2019년 9월호] "삶의 고통, 회색 지대를 향한 거침없는 질문" [별의별평 2019년 9월호]
line 잘못해도 버티는 담임목사, 파리 목숨 부목사 잘못해도 버티는 담임목사, 파리 목숨 부목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