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사분위, 총신대 임시이사 15인 선정
법인·학교 운영…임기 2년
  • 이은혜 기자 (eunlee@newsnjoy.or.kr)
  • 승인 2018.08.28 19:37

[뉴스앤조이-이은혜 기자] 교육부의 임원 승인 취소로 재단이사 전원이 공석인 총신대학교에 파견될 임시이사 15인이 선정됐다. 사학분쟁조정위원회(사분위)는 8월 27일 열린 사분위 회의에서 김 아무개 외 15인을 총신대 임시이사로 선임했다고 8월 28일 발표했다. 이들의 임기는 2년이다.

교육부는 재단이사회 전원과 전 이사장 김영우 총장, 전 재단이사장직무대행 안명환 목사의 임원 승인을 취소한다고 8월 22일 총신대에 통보했다. 사분위의 임시이사 선정은 그에 따른 조치다. 학교 분쟁이 길어지고 있는 총신대가 새로운 국면을 맞을 것으로 보인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혜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교육부, 총신대 재단이사 전원 '승인 취소' 교육부, 총신대 재단이사 전원 '승인 취소'
line 예장합동 목사만 10년간 5200명 예장합동 목사만 10년간 5200명
line "김영우 총장 건넨 2000만 원, 누가 봐도 청탁"
line 사랑의교회 "목사 재안수? 2000년 교회사에 없는 이단 논리" 사랑의교회
line 총신대 강사 "남자는 30분 만에 섹스 가능, 여성이 주의해야" 총신대 강사
line 교육부, 6월 29일 총신대 재단이사 청문회 교육부, 6월 29일 총신대 재단이사 청문회
line "교육부·총회는 총신대 이사 취소와 목사 면직 시행하라"
line 총신대 동문 1024명 "교육부, 임시이사 파송하라" 총신대 동문 1024명
line 총신대 이사회, 김영우 총장 파면 거부 시사 총신대 이사회, 김영우 총장 파면 거부 시사

추천기사

line 어정쩡하고, 내키지 않고, 예기치 못한 여정으로 '순전한 기독교'를 옹호한 20세기 변증가 어정쩡하고, 내키지 않고, 예기치 못한 여정으로 '순전한 기독교'를 옹호한 20세기 변증가
line 우리는 한배를 탄 항해자입니다 우리는 한배를 탄 항해자입니다
line 아프리카 난민 바리스타로 채용하는 카페 아프리카 난민 바리스타로 채용하는 카페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