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장신대 교수들 "명성교회 세습 재판, 신사참배 결의 버금"
세습 철회, 김하나 목사 사임 촉구
  • 이용필 기자 (feel2@newsnjoy.or.kr)
  • 승인 2018.08.10 09:49

[뉴스앤조이-이용필 기자] 명성교회세습철회와교회개혁을위한장신대교수모임(세교모)이 '격문'을 발표했다. 세습을 용인한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예장통합) 총회 재판국과 한국교회를 뒤흔드는 명성교회를 향해 성토했다.

세교모는 8월 9일 "총회 재판국이 한국 기독교 역사상 가장 수치스러운 신사참배에 버금가는 판결을 내렸다"고 했다. 

총회가 '근조 통합 총회'라는 경고에 귀를 기울이고, 즉각적이고 적극적으로 세습 판결에 대처해야 한다고 했다.

세교모는 "명성교회 세습 주도 세력이 하나님을 두려워하기보다 사람의 편에 서서 교회를 '강도의 소굴'로 만들었다"고 비판했다.

이번 사태의 장본인 김하나 목사에게 사임을 촉구했다. 세교모는 "교단의 근간을 뒤흔들고 한국교회를 병들게 하는 이 모든 사태에 책임을 지고 물러나야 한다"고 했다.

기독교인들에게는 문제를 바로잡을 수 있게 해 달라고 요청했다. 세교모는 "양심적 기독교인들에게 호소하니, 총회와 교회가 올바른 길을 나갈 수 있게 해 달라"고 했다.

세교모는 세습이 철회되고 헌법을 수호하는 그날까지 하나님나라를 위한 투쟁을 계속하겠다고 했다. 이 기회를 놓치면 예장통합 교단은 재기 불능 상태에 빠질 것이라고 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신사참배는 일제의 힘에, 세습은 '돈의 힘'에 굴복한 것 신사참배는 일제의 힘에, 세습은 '돈의 힘'에 굴복한 것
line "예장통합 총회 재판국, 명성교회 부와 권력에 무너져"
line "김삼환 목사님, 통합에서 떠나 주십시오"
line "명성교회 세습 재판, 9월 총회서 뒤집힐 것"
line [영상] "김하나 목사 청빙 결의 유효, '법과 양심' 따라 판결" [영상]
line 김삼환 목사 "모든 것이 주의 은혜" 김삼환 목사
line 김동호 목사 "명성교회 불법 세습에 저항하자" 김동호 목사
line "하나님 위에 '김하나님' 있었다"
line 시간 끌던 총회 재판, 결국 명성교회 손 들어 시간 끌던 총회 재판, 결국 명성교회 손 들어
line 희비 엇갈린 명성교회 교인들 희비 엇갈린 명성교회 교인들
line '법과 양심' 따랐다는 명성교회 세습 재판, 후폭풍 예고 '법과 양심' 따랐다는 명성교회 세습 재판, 후폭풍 예고
line 명성교회 세습 눈감은 예장통합 재판국 명성교회 세습 눈감은 예장통합 재판국
line "명성교회 세습 재판, 빌라도의 법정 되지 말아야"
line "명성교회 세습은 불법, 부끄럽지 않은 판결 내려 달라"
line 서울동남노회비대위 "총회 재판국, 일관성 있는 '바른 판결' 해야" 서울동남노회비대위

추천기사

line '명성교회를 지키자', 예장통합 목사·장로들 뭉쳐 '명성교회를 지키자', 예장통합 목사·장로들 뭉쳐
line 재림주·돈 착취 의혹 장재형, 몸통은 '미국'에 있다 재림주·돈 착취 의혹 장재형, 몸통은 '미국'에 있다
line 종북의 십자가에 언제까지 못 박으시겠습니까 종북의 십자가에 언제까지 못 박으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1
  • 강명훈 2018-08-11 10:39:56

    대형교회에 담임 자리가 나면 장신대 교수 출신들이 많이들 청빙되어서 갔습니다. 아마도 명성교회도 기대하고들 있었을 겁니다. 그런데 엉뚱하게도 아들이 그 자리를 꾀차고 들어가 버렸으니 배가 아프고 베알이 꼴리시겠지요 그래도 이건 아닙니다. 그렇게 한국교회의 대형 비리사건들이 터져 나올 때 교수님들 뭐 하셨습니까? 명성교회 수백억 후원금 들어올 때 좋다고 웃지 않으셨습니까? 그런 분들이 성경에 근거도 없는 세습반대를 외치면서 정치적인 액션을 취하는 게 누가 봐도 구릿내가 납니다. 이번 사건으로 제일 치명타를 입은 게 장신대라고 하더군요 명성교회 후원금이 죄다 끊겨버렸으니 말입니다. 그동안 명성교회 덕에 호위호가 하셨으니 이젠 고생 좀 하세요 화이팅입니다.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