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반독재 민주화 운동가' 장준하 탄생 100주년 예배
8월 27일 기독교회관…기장 "특별법 제정해 의문사 규명해야"
  • 이용필 기자 (feel2@newsnjoy.or.kr)
  • 승인 2018.08.09 15:09

[뉴스앤조이-이용필 기자] 반독재 민주화 운동에 앞장섰던 고 장준하 선생 탄생 100주년 기념 예배가 열린다. 한국기독교장로회(기장·윤세관 총회장)가 주최하는 예배는 8월 27일 오후 5시 서울 종로 기독교회관에서 진행한다.

장준하 선생은 대한민국임시정부 광복군 대위, 언론인, 야당 정치인으로 활동하면서 일제와 독재 정권에 저항했다. 기장은 "한국 현대사의 질곡을 겪은 장준하 선생의 삶과 죽음을 기리며 사회적 정의를 기념하는 추모의 예배를 개최한다"고 했다.

장준하 선생은 1975년 8월 등산을 하던 중 실족사한 것으로 알려졌지만, 정확한 사인은 드러나지 않았다. 기장은 "특별법을 제정해 의문사의 진상을 규명해야 한다. 우리 사회에 정의를 구현하는 일이며 민주주의를 수호하는 일이다"고 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함석헌의 사상 형성과 실천을 도운 8인 함석헌의 사상 형성과 실천을 도운 8인
line "박근혜 지배의 뿌리는 정신세계 지배에 있다"
line 박정희가 개신교 발전시켜 추모하나? 박정희가 개신교 발전시켜 추모하나?
line "아버지 장준하는 보수적 민족주의자"
line 고 문익환 목사, 장준하 선생 이어 누명 벗나 고 문익환 목사, 장준하 선생 이어 누명 벗나
line 한완상, "정부가 장준하 죽음 진상 규명해야" 한완상,

추천기사

line '명성교회를 지키자', 예장통합 목사·장로들 뭉쳐 '명성교회를 지키자', 예장통합 목사·장로들 뭉쳐
line 재림주·돈 착취 의혹 장재형, 몸통은 '미국'에 있다 재림주·돈 착취 의혹 장재형, 몸통은 '미국'에 있다
line 종북의 십자가에 언제까지 못 박으시겠습니까 종북의 십자가에 언제까지 못 박으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