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명성교회 세습 눈감은 예장통합 재판국
무기명투표 결과 8:7…비대위 패소
  • 이용필 기자 (feel2@newsnjoy.or.kr)
  • 승인 2018.08.07 17:23

[뉴스앤조이-이용필 기자]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예장통합) 총회 재판국(이경희 재판국장)이 명성교회 세습을 용인하는 판결을 내렸다.

총회 재판국은 8월 7일 '명성교회의 김하나 목사 위임목사 청빙 무효 소송' 재판을 진행했다. 재판국원 15명이 무기명투표에 참여한 결과 8:7로 원고 기각을 결정했다.

이번 소송은 서울동남노회정상화를위한비상대책위원회(비대위·김수원 목사)가 서울동남노회(고대근 전 노회장)를 상대로 제기한 것이다. 서울동남노회가 세습금지법에 위배하는 청빙 결의를 했다며, 지난해 12월 총회 재판국에 소를 제기했다.

이날 재판은 예장통합 총회 회관에서 열렸다. 재판 결과가 전해지자 총회 회관에 있던 명성교회 교인 40여 명은 박수와 환호를 질렀다. 명성교회 세습의 부당성을 제기해 온 비대위는 판결에 대해 말을 아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명성교회 세습 재판, 빌라도의 법정 되지 말아야"
line 김하나 목사 청빙 무효 재판, 결과 나올지 미지수 김하나 목사 청빙 무효 재판, 결과 나올지 미지수
line "명성교회 세습은 불법, 부끄럽지 않은 판결 내려 달라"
line 서울동남노회비대위 "총회 재판국, 일관성 있는 '바른 판결' 해야" 서울동남노회비대위
line [영상] "그래, 우리 세습이다! 어쩌라고?" [영상]
line 명성교회 설교 "그래, 우리 세습이다! 어쩌라고?" 명성교회 설교
line "하나님 영광 가리는 명성교회 세습, '바른 판결'로 바로잡아야"
line 명성교회정상화위원회, 세습 철회 및 반성 호소 명성교회정상화위원회, 세습 철회 및 반성 호소
line 명성교회 세습 재판, 8월 7일 결론 낸다 명성교회 세습 재판, 8월 7일 결론 낸다

추천기사

line 일본에서도 재림주 의혹, 장재형과 <크리스천투데이> 일본에서도 재림주 의혹, 장재형과 <크리스천투데이>
line "교회는 내 밥그릇 아냐" 은퇴 앞두고 분립한 목사
line '장재형의 방패' 입증한 <크리스천투데이> '장재형의 방패' 입증한 <크리스천투데이>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