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교역자 연금 불법 대출, 박성배 목사 유죄 확정
횡령 이어 배임까지…징역형 합쳐 8년 9개월
  • 이용필 기자 (feel2@newsnjoy.or.kr)
  • 승인 2018.06.29 10:26

[뉴스앤조이-이용필 기자] 목회자들이 낸 연금으로 불법 대출을 받은 박성배 목사가 대법원에서 유죄 확정판결을 받았다. 대법원은 6월 28일, 박 목사의 상고를 기각하고 원심을 확정했다.

원심은 올해 4월, 박 목사의 불법 대출로 기하성 교역자연금재단이 40억 원 상당 피해를 입었다고 했다. 박 목사는 징역 4년형을 선고받았다. 사건을 공모한 서상식 목사도 같은 형을 선고받았다. 

기하성 서대문 총회장을 지낸 박성배 목사는 이번 사건과 관련 없는 횡령죄로 징역 4년 9개월 확정판결을 받고 수감 중이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카지노 VIP' 박성배 목사, 30억 횡령 유죄 확정 '카지노 VIP' 박성배 목사, 30억 횡령 유죄 확정
line 기하성 목회자 연금 71억 빼돌린 목사들 '실형' 기하성 목회자 연금 71억 빼돌린 목사들 '실형'
line [카지노 목사의 탄생①] 도박 중독 빠진 부흥사의 몰락 [카지노 목사의 탄생①] 도박 중독 빠진 부흥사의 몰락
line 박성배 목사 8억 연금 불법 대출, 기하성 교단 파행 박성배 목사 8억 연금 불법 대출, 기하성 교단 파행
line 박성배 목사, 불법 대출로 목회자 연금 67억 손실 박성배 목사, 불법 대출로 목회자 연금 67억 손실
line 판사 "성도의 피 묻은 돈 카지노 탕진…삯꾼 목사 아닌가" 판사
line 목회자 연금 84억 빼먹은 '검은손' 목회자 연금 84억 빼먹은 '검은손'
line 징역 사는 카지노 VIP 목사 "선처해 달라" 징역 사는 카지노 VIP 목사
line '카지노 VIP' 목사, 공금 30억 탕진해 징역 4년 6월 '카지노 VIP' 목사, 공금 30억 탕진해 징역 4년 6월

추천기사

line [총회 결산②] 동성애가 무서운 교단들 [총회 결산②] 동성애가 무서운 교단들
line [총회 결산①] 교회 성폭력 대처 극과 극 [총회 결산①] 교회 성폭력 대처 극과 극
line 일본 신도와 한국 개신교의 교회 세습 잔혹사 일본 신도와 한국 개신교의 교회 세습 잔혹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