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마르틴 루터는 어떤 흔적을 남겼나
한국루터란아워 루터 연속 강좌…6월 14일부터 중앙루터교회
  • 이은혜 기자 (eunlee@newsnjoy.or.kr)
  • 승인 2018.06.11 18:17
  • 이 기사는 번 공유됐습니다

[뉴스앤조이-이은혜 기자] 기독교한국루터회 한국루터란아워에서 '마르틴 루터, 그의 흔적과 표적'이라는 주제로 연속 강좌를 준비했다. 마르틴 루터가 기독교와 문화, 사회에 남긴 흔적을 소개한다.

강의는 6월 14일, 22일, 29일, 7월 5일, 13일 총 다섯 차례 열린다. 강좌 세부 주제는 '루터와 이솝우화', '루터와 음악', '루터와 기독교 사회 봉사', '루터와 예배', '루터와 성경' 순이다. 이지성 교수(루터대학교), 최주훈 목사(중앙루터교회) 등 루터회 소속 목회자와 교인들이 강의를 맡았다. 관심 있는 사람이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중앙루터교회 3층 활동실에서 오후 6시 30분에 시작한다.

문의: 02-318-3346(한국루터란아워)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혜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페미니스트 성서 해석으로 제안하는 교회 '제도' 개혁 페미니스트 성서 해석으로 제안하는 교회 '제도' 개혁
line 루터교회 목사가 이해하는 성찬 루터교회 목사가 이해하는 성찬
line 빌리 그레이엄의 명과 암 빌리 그레이엄의 명과 암
line 루터와 더 가까워지다 루터와 더 가까워지다
line 다종교 시대, 기독교의 길을 묻다 다종교 시대, 기독교의 길을 묻다
line 자신의 한계를 볼 준비가 되었는가 자신의 한계를 볼 준비가 되었는가
line 자본주의와 성차별 바꾸는 제2의 종교개혁 필요 자본주의와 성차별 바꾸는 제2의 종교개혁 필요
line 상처받은 사람 품는 가나안 교인들의 교회 상처받은 사람 품는 가나안 교인들의 교회
line 그리스도인이 술과 음주를 논하기 위해 먼저 알아야 할 것들 그리스도인이 술과 음주를 논하기 위해 먼저 알아야 할 것들
line 종교개혁 500주년, 왜 루터인가 종교개혁 500주년, 왜 루터인가
line "음악을 모르는 녀석은 목사로 세우지 마십시오"
line 은사의 다양성, 다양성의 은사 은사의 다양성, 다양성의 은사

추천기사

line 예멘인 '가짜 난민'이라는 '가짜 뉴스' 예멘인 '가짜 난민'이라는 '가짜 뉴스'
line 예멘 난민에 대한 성경적 해석 예멘 난민에 대한 성경적 해석
line 20세기 '세계' 기독교를 만든 사람들 20세기 '세계' 기독교를 만든 사람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