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교육부, 총신대 재단이사 직무 정지 해제
6월 8일 이후 '승인 취소' 절차…학내 구성원 "총장 파면 등 교육부 지시 수행하라"
  • 최승현 기자 (shchoi@newsnjoy.or.kr)
  • 승인 2018.05.28 13:54

[뉴스앤조이-최승현 기자] 교육부가 총신대학교 재단이사회 임원 전원의 직무 정지를 해제했다. 교육부는 5월 21일 총신대 법인사무국에 "교육부 실태 조사 시정 요구 등을 위해 직무 집행 정지를 해제한다"고 통보했다.

교육부는 4월 10일, 총신대 실태 조사 발표 후 재단이사회 전원의 직무를 6월 9일까지 정지한 바 있다. 이사회는 이에 반발해 행정법원에 '직무 집행 정지 처분 취소소송'을 제기했고, 법원이 이를 받아들여 "5월 23일까지 교육부가 내린 직무 정지 처분을 일시 정지한다"고 하자, 교육부가 소송이 아예 진행되지 않도록 직무 정지 처분 자체를 해제한 것이다.

교육부는 재단이사회에 6월 8일까지 총 23건의 지적 사항을 시정한 후 보고하라고 했다. 여기에는 김영우 총장 파면을 비롯한 교직원 40여 명 징계, 부당 지출 환수 등이 포함돼 있다.

교육부는 시정 요구와 함께 '임원 취임 승인 취소'도 함께 계고했다. 이에 따라 이사들에게 학내 사태에 대한 책임을 묻고, 임시이사 파송 절차에 들어갈 것으로 보인다. 교육부가 이사 승인을 취소하면 해당 임원들은 5년간 어떠한 사학에서도 이사를 맡을 수 없다.

총신대 재단이사회는 이제 학내 사태 이전처럼 정상적으로 이사회를 열 수 있게 됐다. 그러나 교육부는 재단이사회에 학내 사태를 악화할 만한 결의를 하지 말라고 경고했다. "시정 요구 기간 중 법인 또는 학교 운영상 중대한 손해가 생길 우려가 있다고 인정되는 때에는 다시 직무를 정지할 수 있다"고 했다.

총신대 사당·양지 비상교수회의, 교직원노동조합, 총학생회, 신학대학원비상대책위원회, 일반대학원 원우회 등 10개 단체는 5월 28일 "교육부 조치가 법적·행정적 절차의 일환이라고 이해한다"며 교육부의 직무 정지 해제를 수용하겠다는 입장을 발표했다.

총신대 구성원들은 "재단이사회는 교육부 경고대로 학교 운영상 중대한 손해가 생길 우려가 있거나 학내 사태를 악화할 수 있는 결의를 시도하지 말라. 총장 파면을 포함한 교육부 시정 요구를 신속 이행하라"고 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승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법원, 총신대 '신대원위원회' 규정 효력 정지 법원, 총신대 '신대원위원회' 규정 효력 정지
line 김영우 총장 "잔잔한 총신에 누가 먼저 돌을 던졌나" 김영우 총장
line 총신대 재단이사들, 5월 23일까지 임시 복귀 총신대 재단이사들, 5월 23일까지 임시 복귀
line 직무 정지 총신대 재단이사들, 총회와 타협해 복귀? 직무 정지 총신대 재단이사들, 총회와 타협해 복귀?
line 총신대 이사회, '오정현 목사 백서' 전문 공개 총신대 이사회, '오정현 목사 백서' 전문 공개
line 총신대 65일 만에 서버 복구 총신대 65일 만에 서버 복구
line 총신대, 교육부 개입 이후 정상화 국면 총신대, 교육부 개입 이후 정상화 국면
line 대학생연석회의 "총신대 사태, 전국 대학 바꾸는 시작" 대학생연석회의
line 총신대 이사 전원 직무 정지, 이사들은 '나 몰라라' 총신대 이사 전원 직무 정지, 이사들은 '나 몰라라'
line 김영우 총장, 교비로 10만 원짜리 인삼 454명에게 뿌려 김영우 총장, 교비로 10만 원짜리 인삼 454명에게 뿌려
line 총신대 이사들, 교육부 조치에 '이의신청' 시사 총신대 이사들, 교육부 조치에 '이의신청' 시사
line '비리백화점' 총신대…교육부, 김영우 총장 파면 요구 '비리백화점' 총신대…교육부, 김영우 총장 파면 요구

추천기사

line 예장합동, 여성 목사 안수 허하라 예장합동, 여성 목사 안수 허하라
line 공론장의 한국교회, 우리는 왜 실패하는가 공론장의 한국교회, 우리는 왜 실패하는가
line 빚 갚는 것 넘어 '일상 회복' 돕는 가계부채상담사 빚 갚는 것 넘어 '일상 회복' 돕는 가계부채상담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