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감리회, 8년 새 25만 명 감소
2017년 통계 발표…전년 대비 교인 6만 명 감소, 목회자 159명 증가
  • 최승현 기자 (shchoi@newsnjoy.or.kr)
  • 승인 2018.05.09 21:06
  • 이 기사는 번 공유됐습니다

[뉴스앤조이-최승현 기자] 비장로교 계열 교단 중 규모가 가장 큰 기독교대한감리회(감리회) 교세가 8년간 하락 중이다. 감리회 소식을 다루는 <당당뉴스>는 감리회 산하 12개 연회 통계표를 취합한 결과, 현재 교인(2017년 기준)은 총 133만 4178명이라고 5월 8일 보도했다

감리회가 발표한 1997년부터 2016년까지의 교세 현황과 비교해 보면, 이 같은 수치는 20년 전인 1998년 수준(136만 5444명)으로 돌아간 것이다. 감리회는 1998년부터 2009년까지 단 1년을 제외하고 매년 교인 증가세를 보였다. 이 기간 매년 평균 2만 명씩 교인이 늘었다. 2009년 158만 7000여 명으로 정점을 찍었다.

그러나 이후 감리회는 감소세로 들어섰다. 2010년부터 2017년까지 8년간 단 한 번도 교인 수가 증가하지 않았다. 이 기간 평균 3만 1600여 명이 감소했으며, 2017년은 전년 대비 6만 314명 줄었다. 이는 2013년 7만 1400여 명, 2015년 7만 500여 명에 이어 세 번째로 많이 감소한 것이다. 20년 전인 1998년에 비해 3만 1200여 명 줄어든 수치다.

교인은 줄었지만, 교회와 목회자는 늘어났다. 교회는 1998년 4752개에서 2017년 6710개로 1958개(41%) 증가했다. 같은 기간 목사·전도사 등 교역자는 6280명에서 1만 1472명으로 5192명(83%) 늘었다. 2010년 이후 교인 수가 매년 감소하는 사이, 교회는 매년 평균 79개 늘었다. 교역자는 210명 증가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승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요가·마술에 대한 예장통합 이대위 보고서 요가·마술에 대한 예장통합 이대위 보고서
line [합동2] 1년간 교인 6만 명 증가 [합동2] 1년간 교인 6만 명 증가
line 예장통합, 1년 만에 교인 5만 8,200명↓ 예장통합, 1년 만에 교인 5만 8,200명↓
line 예장합동 교회 28.9% 주일학교 없다는데… 예장합동 교회 28.9% 주일학교 없다는데…
line 공관병 갑질 박찬주 대장, 교회 간증서 "3,700만 복음화 비전" 공관병 갑질 박찬주 대장, 교회 간증서
line 교회 땅은 줄어드는데 목사 땅은 늘었다? 교회 땅은 줄어드는데 목사 땅은 늘었다?
line 매주 2,000편, 설교 방송 홍수의 시대 매주 2,000편, 설교 방송 홍수의 시대
line 교회 어린이 '줄고' 어버이 '늘고' 교회 어린이 '줄고' 어버이 '늘고'
line 3·1 운동 가담 확인 개신교인만 1,968명 3·1 운동 가담 확인 개신교인만 1,968명

추천기사

line 예멘인 '가짜 난민'이라는 '가짜 뉴스' 예멘인 '가짜 난민'이라는 '가짜 뉴스'
line 예멘 난민에 대한 성경적 해석 예멘 난민에 대한 성경적 해석
line 20세기 '세계' 기독교를 만든 사람들 20세기 '세계' 기독교를 만든 사람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