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영상] 신학자가 된 10대 페미니스트
이우고등학교 3학년 권나민·김가윤 학생 인터뷰
  • 경소영 (rudthdud@newsnjoy.or.kr)
  • 승인 2018.04.19 11:50

[뉴스앤조이-경소영 PD] 토요일 오전, 봄비가 내리는 날이었다. 밖에서부터 청량한 웃음소리가 들려오더니 문이 열렸다. 이번 인터뷰의 주인공, 10대 페미니스트 권나민·김가윤 학생이었다. 학생들이 들어오자 밝고 명랑한 기운이 공간을 덮었다.

빗소리와 두 사람의 목소리가 조화롭게 어울렸다. 카메라가 어색하다며 둘이 킥킥, 소곤소곤 속삭이더니 막상 인터뷰가 시작되자 얼굴이 사뭇 진지해졌다. 두 학생은 기독교와 페미니즘에 대한 고민, 소모임 '신학자들'과 '페미당' 활동 등을 풀어냈다. 10대 페미니스트의 이야기, 영상에서 만나 보자.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소영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10대에게 '페미니즘과 기독교'란? 10대에게 '페미니즘과 기독교'란?
line 페미니즘은 불신앙인가요 페미니즘은 불신앙인가요
line "혐오 만연 학교에 페미니즘 교육 도입하라"
line "'남자답게·여자답게'라는 말의 피해자는 아이들"
line 한동대, 페미니즘 강연 주최 학생 '무기정학' 한동대, 페미니즘 강연 주최 학생 '무기정학'
line 여성학과 기독교 사이에서 삶을 해석하다 여성학과 기독교 사이에서 삶을 해석하다

추천기사

line '가짜 뉴스' 근절 위한 싸움에 함께해 주십시오 '가짜 뉴스' 근절 위한 싸움에 함께해 주십시오
line [별의별평 2020년 1월-B호] 예수와 성령과 하나님나라 [별의별평 2020년 1월-B호] 예수와 성령과 하나님나라
line 호르무즈 해협 파병이 부당한 네 가지 이유 호르무즈 해협 파병이 부당한 네 가지 이유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