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김영우 총장, 재단이사 서명위조 무혐의
검찰 "위조 입증할 인적·물적증거 없고, 당사자도 묵시적 허용"
  • 최승현 기자 (shchoi@newsnjoy.or.kr)
  • 승인 2018.03.01 18:51
  • 이 기사는 번 공유됐습니다

[뉴스앤조이-최승현 기자] 총신대 김영우 총장이 재단이사 서명을 대리해 이사회 회의록을 위조했다는 혐의를 벗었다. 서울중앙지방검찰청은 2월 21일, 총신대 교수들이 김 총장을 사문서 위조 및 위조 사문서 행사 혐의로 고소한 사건을 불기소 처분한다고 밝혔다.

김영우 총장은 2017년 3월부터 8월까지 총신대 재단이사회 회의록을 위조했다는 혐의를 받았다. 재단이사 중 한 명인 이기창 목사는 건강 악화로 전주 한 병원 중환자실에 입원한 상태였다. 이 목사가 이사회에 참석하지 않으면 의사정족수 미달로 회의가 열리지 못해, 재단이사회는 전주 병원 중환자실에서 이사회를 개최해 왔다.

총신대 교수협의회 교수들은 이사회 회의록상 이기창 목사 서명이 최소 2명 이상에 의해 이뤄졌다는 필적감정을 받고, 김영우 총장을 2017년 말 고소했다. 교수들은 이때의 회의록이 위조됐다면 그간 재단이사회 결의는 모두 무효가 되므로, 김영우 총장의 재직도 원인 무효가 될 것으로 판단해 왔다.

그러나 검찰은 "서명위조를 입증할 인적 또는 물적 증거가 없고, 이기창 목사가 직접 서명하지 않았다 하더라도 대리 서명을 허용하는 묵시적 의사가 이미 있었다고 봄이 상당하다"는 경찰 수사 결과를 그대로 받아들이고, 이 사건을 증거 불충분으로 불기소 처리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승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종합관 농성 1주일 맞은 총신대 학생들 종합관 농성 1주일 맞은 총신대 학생들
line 총신대 졸업생들 "김영우는 자랑스런 모교에서 떠나라" 총신대 졸업생들
line "총신대 폭력 사태, 김영우 총장이 해명하라"
line 김영우 총장, 학생들에게 "불법점거, 나가라" 김영우 총장, 학생들에게
line 누가 총신대에 용역을 불렀나 누가 총신대에 용역을 불렀나
line 총신대 직원들 "우리는 용역 부르지 않았다" 총신대 직원들
line 총신대 종합관 전체 폐쇄, 학사 정상화 불투명 총신대 종합관 전체 폐쇄, 학사 정상화 불투명
line 김영우 총장, 용역 동원해 총장실 탈출 김영우 총장, 용역 동원해 총장실 탈출
line 총신대 직원, 학생에게 화분 던지고 폭언(영상) 총신대 직원, 학생에게 화분 던지고 폭언(영상)
line 김영우 총장, 횡령 및 뇌물 수수 혐의로 추가 피소 김영우 총장, 횡령 및 뇌물 수수 혐의로 추가 피소
line 총신대 김영우 총장과 학생들 2박 3일째 대치 총신대 김영우 총장과 학생들 2박 3일째 대치
line 총신대 총동창회, 김영우 총장 제명 추진 총신대 총동창회, 김영우 총장 제명 추진
line 총신대 김영우 총장 면담 불응, 학생들 '무기한 농성' 총신대 김영우 총장 면담 불응, 학생들 '무기한 농성'
line [2신] 총신대 학생·총장 대화 결렬 [2신] 총신대 학생·총장 대화 결렬
line 총신대 학생들, 김영우 총장 면담 요구 철야 대치 총신대 학생들, 김영우 총장 면담 요구 철야 대치
line 예장합동 총회장, 총신대 투쟁 학생들 지지 예장합동 총회장, 총신대 투쟁 학생들 지지
line 총신대 전산실 서버 차단, 학사 행정 마비 총신대 전산실 서버 차단, 학사 행정 마비
line 총신대, 총장 없는 졸업식 총신대, 총장 없는 졸업식

추천기사

line 감리회, 전명구 감독회장 직무 정지로 또 직무대행 체제 감리회, 전명구 감독회장 직무 정지로 또 직무대행 체제
line [영상] "성폭력 뿌리 뽑고 교회 새롭게 일으키자" [영상]
line [진격의교인②] '공간 공유'로 희년의 세상 꿈꾼다 [진격의교인②] '공간 공유'로 희년의 세상 꿈꾼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