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전명구 감독회장, 선거 무효 판결에 항소
'사퇴 거부' 의지 표명
  • 최승현 기자 (shchoi@newsnjoy.or.kr)
  • 승인 2018.02.05 18:53

[뉴스앤조이-최승현 기자] 감독회장 선거 무효 판결을 받은 기독교대한감리회 전명구 감독회장이 2월 2일 서울고등법원에 항소했다.

전 감독회장은 항소장에서 법원이 문제로 지적한 서울남연회 선거권자 선출도 적법하게 이뤄진 것이라고 주장했다. 감리회는 결과적으로 패소했지만 감리회 홈페이지에도 판결문을 게재해, 금권 선거 등 감독회장의 귀책 때문에 선거가 무효화된 것이 아님을 강조하고 있다.

이로써 전명구 감독회장은 도의적 책임을 지고 자리에서 물러나야 한다는 일부 목회자의 지적을 거부한 셈이 됐다. 사건이 대법원까지 올라가게 되면 3년가량 소요할 것으로 예측되므로, 임기를 다 마치겠다는 것이다. 이 사건 원고 성모 목사가 제기한 '감독회장 직무 정지 가처분 소송'에도 적극 대응하겠다는 의지를 나타냈다.

전 감독회장은 앞서 <뉴스앤조이>에도 "모든 감리회 지도부가 항소해야 한다는 입장"이라면서 항소할 뜻을 내비친 바 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승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기독교타임즈> 데스크 직위 해제, '보복성 인사' 의혹 <기독교타임즈> 데스크 직위 해제, '보복성 인사' 의혹
line 전명구 감독회장 "모든 감독·평신도 단체장과 함께 항소" 전명구 감독회장
line 법원 "선거인단 구성 잘못된 감독회장 선거 무효" 법원
line 60억 예배당 건축 후 30억 빚더미, 결국 이단에 매각 60억 예배당 건축 후 30억 빚더미, 결국 이단에 매각
line 금권 선거 의혹에도 끄떡없는 전명구 감독회장 금권 선거 의혹에도 끄떡없는 전명구 감독회장
line <기독교타임즈>, '발행 전 감독회장 승인' 내규 개정 논란 <기독교타임즈>, '발행 전 감독회장 승인' 내규 개정 논란
line 전명구 감독회장 직무 정지 가처분 각하 전명구 감독회장 직무 정지 가처분 각하
line 전명구 감독회장 '돈 봉투' 살포 자료 공개돼 전명구 감독회장 '돈 봉투' 살포 자료 공개돼
line 현직 감리회 감독, 선거법 위반 벌금 300만 원 현직 감리회 감독, 선거법 위반 벌금 300만 원

추천기사

line [기자수첩] 예장통합 내 매카시즘, 조셉 웰치를 기다리며 [기자수첩] 예장통합 내 매카시즘, 조셉 웰치를 기다리며
line [별의별평 2019년 9월호] "삶의 고통, 회색 지대를 향한 거침없는 질문" [별의별평 2019년 9월호]
line 잘못해도 버티는 담임목사, 파리 목숨 부목사 잘못해도 버티는 담임목사, 파리 목숨 부목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