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한기총, 광화문서 구국 기도회
'국가 안보', '한미 동맹' 강화 위해…11월 7일
  • 이용필 기자 (feel2@newsnjoy.or.kr)
  • 승인 2017.11.01 10:01

한기총과 한교연은 3월 1일 구국 기도회를 열었다. 당시 나라를 위한 '순수 기도회'라고 주장했지만, 탄핵 반대 집회와 맞물리며 논란을 빚었다. 뉴스앤조이 이용필

[뉴스앤조이-이용필 기자] 한국기독교총연합회(한기총·엄기호 대표회장)가 거리로 나선다. 한기총은 11월 7일 서울 광화문 네거리에서 구국 기도회를 열기로 했다. 북한의 핵 위협 등으로 국가 안보가 악화됐다며, 나라를 위해 기도한다는 취지다.

한기총은 미국 트럼프 대통령 방한을 계기로 한미 동맹을 공고히 하고, 하나님께 기도로 보호와 도움을 간구할 것이라고 했다. 한기총 관계자는 11월 1일 기자와의 통화에서 "정치 목적이 없는 순수 기도회다. (엄기호) 대표회장이 기도할 때라고 거듭 강조해서 준비하게 된 것"이라고 했다.

한기총과 한국교회연합은 올해 3월 1일 서울 광화문 네거리에서 구국 기도회를 열었다. 나라를 위한 '순수 기도회'라고 주장했지만, 대통령 탄핵 반대 집회를 위한 사전 행사에 지나지 않았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적폐 청산 종착지 MB, 목사들은 어떻게 찬양했나 적폐 청산 종착지 MB, 목사들은 어떻게 찬양했나
line 교회협, 김동연 부총리에 "의식 있는 교인은 세무조사 우려 안 해" 교회협, 김동연 부총리에
line 한기총·한기연 통합 '합의' 한기총·한기연 통합 '합의'
line 김동연 부총리 만난 한기총·한교연 "종교인 과세 유예해 달라" 김동연 부총리 만난 한기총·한교연
line 한기총·한교연, 북한 6차 핵실험 맹비난 한기총·한교연, 북한 6차 핵실험 맹비난
line 이중과세부터 세무조사까지, 그들이 과세를 반대하는 이유 이중과세부터 세무조사까지, 그들이 과세를 반대하는 이유
line 한기총 새 대표회장 엄기호 "종교인 과세, 동성애 기필코 저지" 한기총 새 대표회장 엄기호
line 한교연·한교총 통합한 '한국기독교연합' 창립 한교연·한교총 통합한 '한국기독교연합' 창립
line 한기총 대표회장 자리는 '1억 5,000만 원' 한기총 대표회장 자리는 '1억 5,000만 원'

추천기사

line 예장합동, 여성 목사 안수 허하라 예장합동, 여성 목사 안수 허하라
line 공론장의 한국교회, 우리는 왜 실패하는가 공론장의 한국교회, 우리는 왜 실패하는가
line 빚 갚는 것 넘어 '일상 회복' 돕는 가계부채상담사 빚 갚는 것 넘어 '일상 회복' 돕는 가계부채상담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