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고신7] "주일학교 감소 심각, 교인들 출산 독려"
다자녀 가구에 총회장 명의 감사장 수여하기로
  • 박요셉 기자 (josef@newsnjoy.or.kr)
  • 승인 2017.09.21 11:29

대한예수교장로회 고신(김상석 총회장)은 다자녀 가구에게 감사장을 수여하기로 결의했다. 뉴스앤조이 박요셉

[뉴스앤조이-박요셉 기자] 대한예수교장로회 고신(예장고신·김상석 총회장)이 교인들에게 출산을 독려하기 위해 다자녀 가구에 감사장을 수여하기로 결의했다.

미래정책연구위원회 김창도 목사는 "현재 주일학교 감소는 평균 출산율 감소보다 더 심각하다. 교인들이 여러 자녀를 낳아 기르도록 힘과 용기를 주는 차원에서 총회장 명의로 감사장을 수여해 주길 바란다"고 헌의했다.

이 안건은 67회 총회 셋째 날 9월 21일 오전 회무에서 다뤄졌다. 행정법규부 유연수 목사가 안건을 보고하자, 몇몇 총대가 다자녀 기준이 몇 명인지, 감사장은 어떻게 받을 수 있는지 물었다. 유 목사는 자녀를 3명 이상 낳은 가정이 교회를 통해 청원하면, 총회가 감사장을 하달하겠다고 설명했다.

누군가 "우리는 다섯 명인데 지금 바로 받을 수 있냐"고 외치자, 총대들이 크게 웃었다. 총대들은 안건을 그대로 받기로 결의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요셉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고신5] 주일학교 인원 10년간 30% 감소 [고신5] 주일학교 인원 10년간 30% 감소
line [통합13] 교인 급감에 '다음세대특별위원회' 설치 [통합13] 교인 급감에 '다음세대특별위원회' 설치
line 청소년에게 "하지 말라" 말하지 마라 청소년에게

추천기사

line 예장합동 교회, 2.4일마다 생기고 3.5일마다 닫았다 예장합동 교회, 2.4일마다 생기고 3.5일마다 닫았다
line 반동성애 기독교인들 옆에 쌍용차 희생자가 있었다 반동성애 기독교인들 옆에 쌍용차 희생자가 있었다
line "혐오 발언 난무…교회를 떠나지 않을 이유 있나요"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