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속보] 대법원, 전병욱 상고 기각
삼일교회 '전별금 반환 청구 소송' 일부 승소 확정…전 목사, 교회에 1억 원 손해배상
  • 최승현 기자 (shchoi@newsnjoy.or.kr)
  • 승인 2017.09.07 17:11
  • 이 기사는 번 공유됐습니다

[뉴스앤조이-최승현 기자] 대법원이 전병욱 목사(홍대새교회)의 전별금 반환 청구 소송 상고를 기각했다. "전 목사가 교인 5명을 성추행했다"는 고등법원 판결이 확정된 셈이다.

대법원 제1부(주심 김용덕 대법관)는 9월 7일, 전 목사의 상고가 이유 없다며 기각했다. 전 목사는 삼일교회에 1억 원을 배상해야 한다.

이 사건은 2015년 9월 삼일교회가 전병욱 목사를 상대로 소송을 제기하며 시작됐다. 1심 재판부는 2016년 5월, 삼일교회의 청구를 기각해 전병욱 목사의 손을 들어 줬다.

그러나 고등법원은 이 판단을 뒤집었다. 2017년 6월, 고등법원은 전 목사가 교인 5명을 성추행한 사실이 인정된다며, 교회가 피해자들에게 지급했던 합의금 8,500만 원과 교회의 명예가 손상된 데 따른 손해배상액 1,500만 원 등 총 1억 원을 전 목사가 물어내야 한다고 판결했다. 2심에서는 피해자 중 한 명이 직접 법원에 출석해 증언하기도 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승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교회 내 성폭력, 총회에 기대할 게 없었다 교회 내 성폭력, 총회에 기대할 게 없었다
line 피해자 두 번 울리는 한국교회의 무지와 편견 피해자 두 번 울리는 한국교회의 무지와 편견
line #교회_내_성폭력_OUT 서명운동 함께해 주세요 #교회_내_성폭력_OUT 서명운동 함께해 주세요
line "그때 삼일교회는 전병욱에 중독돼 있었다"
line "전병욱 사건 처리 안 하면 영원히 부끄러울 것"
line 개신교인 100명, 홍대새교회 앞 전병욱 규탄 시위 개신교인 100명, 홍대새교회 앞 전병욱 규탄 시위
line "전병욱 목사 사건, 이미 총회에서 결론 난 것"
line 교단이 뭉갠 전병욱 성추행, 법원이 인정 교단이 뭉갠 전병욱 성추행, 법원이 인정
line [속보] 법원 "전병욱 목사 1억 반환하라" [속보] 법원
line 전병욱 피해자 "온몸에서 피가 다 빠져나가는 것 같았다" 전병욱 피해자
line 구멍 뚫린 교회 재판, 이대로 좋은가 구멍 뚫린 교회 재판, 이대로 좋은가
line 삼일교회, 기독교 성범죄 상담 기구 설치한다 삼일교회, 기독교 성범죄 상담 기구 설치한다

추천기사

line 감리회, 전명구 감독회장 직무 정지로 또 직무대행 체제 감리회, 전명구 감독회장 직무 정지로 또 직무대행 체제
line [영상] "성폭력 뿌리 뽑고 교회 새롭게 일으키자" [영상]
line [진격의교인②] '공간 공유'로 희년의 세상 꿈꾼다 [진격의교인②] '공간 공유'로 희년의 세상 꿈꾼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