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광주 교계·시민 단체, 동성애 반대 위해 결집
박지원·이혜훈 의원 등 참여 "동성 결혼은 하나님 섭리에 어긋나"
  • 박요셉 기자 (josef@newsnjoy.or.kr)
  • 승인 2017.09.04 16:52

[뉴스앤조이-박요셉 기자] 광주 기독교 단체와 시민단체가 동성애 반대를 위해 결집했다. 광주시기독교교단협의회(김성원 대표회장)와 광주시동성애동성혼개헌반대연대(송정용·이원재 상임대표) 등 44개 교계·시민 단체는 9월 3일 광주 금남로에서 '동성애, 동성 결혼 합법화 개헌 반대 국민대회'를 열었다. 국민의당·바른정당 등 정계 인사들도 이날 방문해 지지를 표했다.

참석자들은 국회가 개헌하는 과정에서 동성애와 동성 결혼을 합법화하려 한다고 주장했다. 연사로 나선 김성원 대표회장은 "현재 정치권에서 우리 사회 근간을 뒤흔들 수 있는 헌법 개정 논의가 이뤄지고 있다. 국회 헌법개정특별위원회(개헌특위)가 인권이라는 이름으로 헌법 36조 1항에 있는 '양성평등'이라는 용어를 '성 평등'으로 바꾸려는 건, 동성애와 동성 간 결혼을 합법화하려는 시도다"고 했다.

광주에 지역구를 둔 의원들도 동성애 반대에 한목소리를 냈다. 뉴스앤조이 자료 사진

국민대회에 참석한 바른정당·국민의당 국회의원들도 이에 동조했다. 이혜훈 의원(바른정당)은 "'양성 평등'을 '성 평등'으로 바꾸는 건 동성애자나 트랜스젠더들의 혼인을 인정하는 것"이며 "헌법 11조 차별 금지 조항에 '성적 취향'을 추가하려 하는 건, 하나님 말씀을 전하는 기독교인들의 입을 묵겠다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개정안이 통과되면 성경은 위헌이 된다며 교회가 이 사실을 주변에 알려야 한다고 했다.

박지원 의원(국민의당)도 동성애와 동성 결혼 합법화에 반대 목소리를 냈다. 박 의원은 "성소수자가 부당한 차별과 불이익을 받아서는 안 된다고 생각하지만, 동성 결혼은 하나님 섭리에 어긋나고 사회질서를 무너뜨리기 때문에 절대 반대다"고 했다. 그는 교인들이 힘을 합쳐 국민 여론을 일으켜야 할 때라며, 뜻을 모아 동성애 합법화를 막아 내자고 했다.

개헌특위에서 활동하는 송기석 의원(국민의당)은 국회가 동성애를 합법화하는 일은 없다며 참석자들을 안심시켰다. 개헌 추진 경과를 설명한 송 의원은 많은 시민이 우려하는, '양성 평등 '성 평등'으로 바꾼다거나 차별 금지 조항에 '성적 지향'을 신설하는 안은 개헌특위에서 아직 합의된 사항이 아니라고 했다.

그는 "이번 개헌은 국민들을 위해 하는 것이다. 어디까지나 국민들의 기본권을 강조하는 차원에서 개헌을 논의하고 있다. 많은 국민이 동성애, 동성 결혼을 반대하고 있다. 이들이 우려하는 일은 일어나지 않을 것이다"고 했다.

이외에도 국민대회에는 권은희·최경환 의원(국민의당), 이은방 의장(광주시의회), 김성환 구청장(광주동구청) 등 여러 정치권 인사가 자리했다.

김성원 대표회장은 9월 4일 기자와의 통화에서 "이번 개헌을 앞두고 광주시 시민사회가 크게 우려하고 있다. 동성애, 동성 결혼을 합법화하려는 움직임을 막기 위해 44개 교계·시민 단체가 뭉쳤다. 교회와 각 기관을 대상으로 서명 운동도 벌이고 있다. 앞으로도 토론회와 집회를 통해 여론을 모을 계획이다"고 말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요셉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美 보수 복음주의자들 "동성 결혼, 트랜스젠더는 비성경적" 美 보수 복음주의자들
line 성소수자 목회하는 목사 강의 돌연 취소 성소수자 목회하는 목사 강의 돌연 취소
line '인권조례' 찬성은 반기독교적 돌출 행위? '인권조례' 찬성은 반기독교적 돌출 행위?
line 8개 교단 이대위 "성소수자 축복은 배교 행위" 8개 교단 이대위
line 청소년노동인권조례 막아선 '400교회' 청소년노동인권조례 막아선 '400교회'
line 교단장 국회 기자회견 "성 평등 개헌 반대, 종교인 과세 유예" 교단장 국회 기자회견
line "한국교회, 연대를 '이단'으로 규정"
line 예장합동, 동성애·여성 안수·WCC 반대 교단만 교류 추진 예장합동, 동성애·여성 안수·WCC 반대 교단만 교류 추진
line 반동성애 단체 X 자유한국당 의원 "개헌 막겠다" 반동성애 단체 X 자유한국당 의원

추천기사

line 권력과 주도권을 포기할수록 교회는 교회다워집니다 권력과 주도권을 포기할수록 교회는 교회다워집니다
line 그리스도교 신앙의 샘을 향해 떠나는 순례의 길잡이 그리스도교 신앙의 샘을 향해 떠나는 순례의 길잡이
line 예장합동, 여성 목사 안수 허하라 예장합동, 여성 목사 안수 허하라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