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박사 학위 논란 최명우 목사 "일본신학교, 다락방인 줄 몰랐다"
김남식 목사 소개로 박사과정 밟아…"목회 못 하게 음해하는 것"
  • 이용필 기자 (feel2@newsnjoy.or.kr)
  • 승인 2017.08.24 15:11
  • 이 기사는 번 공유됐습니다
최명우 목사는 일본신학교에서 정식 과정을 거쳐 박사 학위를 받았다고 주장했다. 뉴스앤조이 이용필

[뉴스앤조이-이용필 기자] 최명우 목사(순복음강남교회)가 '박사 학위' 취득 논란에 대해 입을 열었다. 최 목사는 8월 24일 "정식 교육을 거쳐 박사 학위를 받았다. 일부 교인이 목회를 못 하게 하려고 음해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 일본신학교가 다락방과 연관이 있는 줄 몰랐다고 했다.

최 목사는 2016년 2월, 일본신학교와 미국 뉴커버넌트대학이 공동으로 수여하는 박사 학위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몇 개월 뒤 박사 학위가 가짜라는 주장이 제기됐다. <뉴스앤조이> 취재 결과, 일본신학교는 류광수 목사의 다락방전도협회와 밀접한 관계를 맺어 온 것으로 드러났다. 

그동안 <뉴스앤조이>는 최 목사의 입장을 듣기 위해 수차례 연락했지만, 어떤 입장도 들을 수 없었다. 최 목사와의 만남은 우연히 이뤄졌다. 최 목사는 8월 24일 한국기독교총연합회(한기총) 임시총회에 참석하기 위해 서울 종로 한국교회100주년기념관을 찾았다. 기자는 신분을 밝히고, 최 목사에게 입장을 물었다.

최 목사는 김남식 목사 소개로 일본신학교에서 박사 과정을 밟았다고 말했다. 김 목사는 류광수 목사 이단 해제에 앞장서 온 인물로 현재 일본신학교 교수로 재직 중이다. 최 목사는 "김남식 목사는 내가 교회 학교에 다닐 때부터 알고 지냈다. 상담도 해 주시고 많은 영감을 받았다. 박사 학위를 받으라는 권유를 받고 일본신학교에 갔다"고 했다.

최 목사는 2013년부터 3년간 일본신학교에서 공부했다고 말했다. 한 학기 학비가 300만 원으로 비싼 편이어서, 학생도 자신을 포함해 4명밖에 없었다고 했다.

일본신학교와 다락방의 관계는 몰랐다고 했다. 최 목사는 "나는 그 내용에 대해서는 모른다. 김남식 목사님이 소개해 줘서 다녔다. 내가 알기로 류광수 목사는 예전 학장이다. 일본신학교는 일본 복음화를 위해 세워진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최 목사는 박사 학위 논문도 보여 줄 수 있다고 했다. 그는 "내가 한기총 총무까지 한 사람인데 박사 학위 가지고 거짓말하겠는가. 공인으로서 한국 교계를 위해 봉사해 온 사람이다. 내가 하버드나 서울대에서 학위를 받은 것도 아니고, 일본에 있는 작은 학교에서 공부를 했는데 이걸 가지고 공격하려 한다. 일부 세력이 나를 폄하하고 있지만, 우리 교인은 전부 요동이 없다"고 말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기하성 여의도 총회, 최명우 목사 박사 학위 조사한다 기하성 여의도 총회, 최명우 목사 박사 학위 조사한다
line 최명우 목사, 다락방이 세운 학교서 박사 학위 취득? 최명우 목사, 다락방이 세운 학교서 박사 학위 취득?
line 최명우 목사 박사 학위 논란 '원점'으로 최명우 목사 박사 학위 논란 '원점'으로
line '억' 소리 나는 조용기 목사 축복 성회 설교비 '억' 소리 나는 조용기 목사 축복 성회 설교비
line 박사 학위 취득 논란 최명우 목사 무혐의 박사 학위 취득 논란 최명우 목사 무혐의
line 순복음강남교회 목사, 가짜 박사 학위 논란 순복음강남교회 목사, 가짜 박사 학위 논란

추천기사

line [기장3] 윤세관 신임 총회장 "성소수자 돌보는 목회자 정죄할 수 없어" [기장3] 윤세관 신임 총회장
line [통합9] 요가·마술 금지 [통합9] 요가·마술 금지
line [고신1] 총회에 등장한 남성 간 성행위 전단지 [고신1] 총회에 등장한 남성 간 성행위 전단지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