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영상] 교계 어른의 쓴소리
원로에게 듣다 (1) 정주채 목사
  • 경소영 (rudthdud@newsnjoy.or.kr)
  • 승인 2017.07.30 12:42
  • 이 기사는 번 공유됐습니다

[뉴스앤조이-경소영 PD] 정주채 목사는 정년보다 5년 일찍 은퇴했다. 원로목사가 아닌 은퇴목사로 남았다. 그는 60세가 넘으면 생각이 고정된다고 단언했다. 목사로서 대접받고 싶어하는 마음도 솔직히 털어놓았다. 치열한 자기 성찰이 있어야 잘못된 길로 가지 않는다고 강조했다. 이 시대 교계 어른으로서, 현재 한국교회와 목회자에게 거침없이 경고하는 그의 목소리를 들어 보자.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소영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목회, 설교보다 성숙한 인격이 더 중요하더라"
line "마당 기도회 멈추라"는 어느 목사의 눈물
line 정주채 목사, "돈 모금 전에 회개부터 하자" 정주채 목사,

추천기사

line [서북청년회①] 1946년 서울, 백색테러 단체의 탄생 [서북청년회①] 1946년 서울, 백색테러 단체의 탄생
line [영상] 신학자가 된 10대 페미니스트 [영상] 신학자가 된 10대 페미니스트
line '판결 불복' 서울동남노회, 총회 항의 방문 '판결 불복' 서울동남노회, 총회 항의 방문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