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여의도순복음 장로회, 조용기 목사 설교 계속해 달라 부탁
"설교 방해 상황 발생 시 대응"
  • 이용필 기자 (feel2@newsnjoy.or.kr)
  • 승인 2017.07.17 15:39
  • 이 기사는 번 공유됐습니다
여의도순복음교회 장로회가 조용기 목사의 설교는 계속돼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뉴스앤조이 자료 사진

[뉴스앤조이-이용필 기자] 여의도순복음교회 장로회(이영수 회장)가 조용기 원로목사 주일 설교가 중단 없이 계속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조 목사는 매주 일요일 4부 예배 설교를 해 오고 있다.

장로회는 7월 16일 자 <순복음가족신문>에 '성도님들께 알려드립니다'라는 제목의 성명을 게재했다. 최근 장로회가 조 목사에게 설교를 그만두라고 했다는 소문이 교회 안팎으로 퍼지자, 적극 해명에 나선 것이다.

장로회는 성명에서 "장로회는 5월 27일 원로목사님을 찾아뵙고, '주일 4부 예배 설교는 중단 없이 계속해 주실 것을 부탁드렸으며, 설교를 방해하는 상황이 발생할 경우 장로회에서 대응하겠습니다'"고 했다.

대법원 유죄 확정판결에 따라 조 목사가 모든 공직에서 물러나야 하지만, 설교만은 예외라는 입장이다. 장로회는 "교회 안정과 부흥 및 원로목사, 담임목사 사역을 위해 계속 노력하겠다. 원로목사 주일 4부 예배 설교는 중단 없이 계속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법원, <국민일보> 조용기 반대 장로들 명예훼손 인정 법원, <국민일보> 조용기 반대 장로들 명예훼손 인정
line "조용기 목사 소송비용 20억, 제자 교회들이 지원"
line 여의도순복음 장로회, 조용기 목사 일가 퇴진 요구 여의도순복음 장로회, 조용기 목사 일가 퇴진 요구
line 세계에서 가장 큰 교회 목사들의 '추락' 세계에서 가장 큰 교회 목사들의 '추락'
line 유죄 조용기 목사, 공익법인 대표직 줄줄이 사퇴 유죄 조용기 목사, 공익법인 대표직 줄줄이 사퇴
line 매주 2,000편, 설교 방송 홍수의 시대 매주 2,000편, 설교 방송 홍수의 시대
line 라디오 설교 1위는 '여의도순복음교회', 주 26회 방송 라디오 설교 1위는 '여의도순복음교회', 주 26회 방송
line 조용기 떠난 자리에 동생 조용목 목사 조용기 떠난 자리에 동생 조용목 목사
line "유죄 확정 조용기 목사, 사과하고 자숙하라"

추천기사

line [합동18] 사상 전쟁 시대, 개혁주의 사상화해야 [합동18] 사상 전쟁 시대, 개혁주의 사상화해야
line [고신7] "주일학교 감소 심각, 교인들 출산 독려" [고신7]
line [통합15] "총회 재판국 못 믿겠다" [통합15]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