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혼술남녀' 故 이한빛 조연출 동생 1인 시위
대책위, 28일까지 매일 점심 CJ E&M 앞 릴레이 시위
  • 현선 (besor@newsnjoy.or.kr)
  • 승인 2017.04.19 13:34
  • 이 기사는 번 공유됐습니다

"촬영장에서 스텝들이 농담 반 진담 반 건네는 '노동 착취'라는 단어가 가슴을 후벼 팠어요. 물론 나도 노동자에 불과하지만, 적어도 그네들 앞에선 노동자를 쥐어짜는 관리자 이상도 이하도 아니니까요.

하루에 20시간 넘는 노동을 부과하고, 2~3시간 재운 뒤 다시 현장으로 노동자를 불러내고, 우리가 원하는 결과물을 만들기 위해 이미 지쳐 있는 노동자들을 독촉하고 등 떠밀고… 제가 가장 경멸했던 삶이기에 더 이어 가긴 어려웠어요." -고인 유서 중

[뉴스앤조이-현선 기자] 지난해 10월, tvN 드라마 '혼술남녀' 신입 조연출 이한빛 씨가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tvN'혼술남녀'신입조연출사망사건대책위원회(대책위)는 "가혹한 드라마 제작 환경과 군대식 조직 문화에서 비롯된 모욕과 학대" 때문에 이 사건이 일어났다고 지적했다.

회사는 드라마 제작진 다수를 방송 직전 정리 해고했다. 남은 소수 제작진은 '인간이 감당하기 힘든 업무량'을 받았으며, 조직 내 부조리에 저항한 고인은 인간 이하 모욕을 당했다. 고인이 실종된 날에도 회사 관계자는 "어디선가 야근을 하고 있는 줄로 알았다"고 했다. 유가족은 "회사가 우리를 찾아온 이유는 아들이 갖고 있던 법인 카드 한 장을 회수하기 위함이었다"고 밝혔다.

유가족과 청년유니온, 민주사회를위한변호사모임노동위원회, 참여연대, 민주노총 등 26개 단체는 대책위를 구성했다. tvN이 속한 CJ E&M에 진상 규명, 명예 회복, 재발 방지 대책을 요구하고 있다. 대책위는 19일부터 28일까지 매일 오후 12시~1시, CJ E&M 앞에서 사망 사건 책임을 인정하고 사과하라고 촉구하는 1인 릴레이 시위를 진행한다. 19일 첫 시위는 고 이한빛 조연출 동생 이한솔 씨가 진행했다.

청년유니온은 "이 사건은 한 청년의 안타까운 죽음이고 이 사회에 만연한 비정규직 노동 문제와 군사주의적 조직 문화 문제, 열정을 미끼로 노동력을 착취당하는 청년 문제이기도 하다. 많은 시민의 관심과 연대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대책위는 시민들의 참여를 기다린다. CJ E&M에 공식적으로 사과하고 재발 방지 대책을 마련할 것을 촉구하는 온라인 서명을 받고 있다. 후원도 할 수 있다.

서명 링크: http://j.mp/2oJY3vk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tvn.honsul.pd/
후원 계좌: 794001-04-131680(국민은행, 청년유니온)

CJ E&M의 공식입장에 대한 故이한빛PD대책위의 입장

4월 18일, CJ E&M이 tvN '혼술남녀' 신입 조연출 이한빛PD의 죽음에 대한 공식 입장을 밝혔습니다. tvN'혼술남녀'신입조연출사망사건대책위원회(故이한빛PD대책위)의 입장이 발표된 9시간 이후에 나온 '공식 입장문'입니다. 故 이한빛 PD 유가족과 故이한빛PD대책위는 언론을 통해 '공식 입장문'을 볼 수 있었습니다.

고인이 돌아가신 10월 26일 이후, 6개월 만에 CJ E&M이 사건을 공개적으로 인정하고 공식 입장을 냈습니다. 그러나 사건이 가시화된 4월 18일 이전에 가진, 지난 CJ E&M과의 3차례 면담과 2차례의 서면 답변과 이번 '공식 입장'은 다르지 않았습니다.

유가족과 故이한빛PD대책위는 CJ E&M 측에 분명한 답변을 요구합니다.

故이한빛PD대책위는 진상 조사를 통해 '혼술남녀' 드라마 제작 과정이 심각하게 열악한 노동환경에서 진행되었고, 장시간 노동과 과도한 업무 부여가 있었다는 조사 결과를 발표한 바 있습니다.

CJ E&M은 대책위의 조사 결과에 대한 입장을 밝혀야 합니다.

1. tvN '혼술남녀' 신입조연출 이한빛PD 사망 원인과 책임을 인정하는가의 지점
2. 제 2의 한빛이 발생하지 않도록 재발방지대책을 어떻게 마련할 것인가의 지점

CJ E&M이 만든 드라마 '미생'과 '혼술남녀'는 고군분투하는 오늘날 청년 모습을 담아내 많은 청년들에게 위로가 되었습니다. 그러나 그 카메라 뒤에는 또 다른 '미생'과 또 다른 '혼술남녀'들이 있었습니다. CJ E&M은 여전히 이들을 외면하고 있습니다.

우리가 말하는 것은 오늘도 이들이 외면하고 있는 또 다른 한빛의 이야기입니다.
CJ E&M은 유가족과 故이한빛PD대책위의 요구에 답해야 합니다.

2017년 4월 19일
tvN'혼술남녀'신입조연출사망사건대책위원회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현선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한국에 '기본 소득' 필요한 이유 한국에 '기본 소득' 필요한 이유
line [사진] 광고탑 오른 노동자들과 보낸 성금요일 [사진] 광고탑 오른 노동자들과 보낸 성금요일
line 재능교육 문제 담은 다큐멘터리 재능교육 문제 담은 다큐멘터리
line "끝까지 실패에 동참하겠습니다"
line [사진] CU 본사, 편의점 알바 살인 사건 책임져라 [사진] CU 본사, 편의점 알바 살인 사건 책임져라
line [사진] 죽음마저 차별하는 정부, 김초원·이지혜 교사 순직 인정하라 [사진] 죽음마저 차별하는 정부, 김초원·이지혜 교사 순직 인정하라

추천기사

line "포항 지진은 OOO 때문" 미신화한 개신교
line 오정현 목사 비판했는데, 오정현 목사가 재판장 오정현 목사 비판했는데, 오정현 목사가 재판장
line 주승중 목사 "한국교회, 맘몬에 무릎 꿇고 교회 세습" 주승중 목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