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탄핵 반대 집회에 목사 1,000명 참석 예정?
박근혜 지지 단체, 7일 강남 일대서 집회…성가대 2,000명 동원 언급
  • 이용필 기자 (feel2@newsnjoy.or.kr)
  • 승인 2017.01.04 10:54

[뉴스앤조이-이용필 기자] 박근혜 대통령을 지지하는 단체가 서울 강남 일대서 탄핵 반대 집회를 연다. 주최 측은 이번 집회에 목사 1,000명, 성가대원 2,000명 등 기독교인이 대거 참여한다고 밝혔다.

탄핵기각을위한국민총궐기운동본부(탄기국) 정광용 대변인은 1월 1일 성명에서 "7일 집회에 기독교계가 참여하기로 결정했다. 가운을 입은 1,000여 명의 목사님들이 애국 집회 행렬 선두에 선다. 그 뒤를 이어 성가대원 2,000명이 찬양을 부르며 행진한다"고 했다.

집회 참가자들은 강남 무역회관에서 서울 선릉에 있는 특검사무소로 행진할 예정이다.

탄기국 정광용 대변인에게 목사, 성가대원이 참석하는 게 맞는지, 소속이 어디인지 물었다. 정 대변인은 <뉴스앤조이>와의 통화에서 "구체적인 정보는 지금 알려 줄 수 없다"고 짧게 말했다.

정 대변인은 박사모 회장도 맡고 있다. 12월 극동방송 이사장 김장환 목사를 만나 기도를 요청한 바 있다. 집회에 참여하는 기독교인이 김 목사와 관련 있느냐는 질문에, 정 대변인은 "거기와 관련 없다"고 말했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정권에 아부한 한국교회도 탄핵당했다 정권에 아부한 한국교회도 탄핵당했다
line 대한민국 5%의 카톡 대한민국 5%의 카톡
line 김진홍 목사 "'하야하라'는 무책임한 소리" 김진홍 목사
line "하야 절대 반대" 외친 기독인들
line 내년 1월 사랑의교회서 대규모 '구국' 기도회? 내년 1월 사랑의교회서 대규모 '구국' 기도회?
line "박 대통령 예수 믿고 구원받게 하소서!"

추천기사

line 명성교회 재심 선고는 왜 연기됐나 명성교회 재심 선고는 왜 연기됐나
line 한국교회는 돈의 우상을 이길 수 있을까요? 한국교회는 돈의 우상을 이길 수 있을까요?
line 청년이 주인공인 교회, 3년 만에 문 닫은 이유 청년이 주인공인 교회, 3년 만에 문 닫은 이유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