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김동호 목사 "금치산자 박근혜 대통령 하야하라"
개인 SNS에 의견에 엇갈리는 반응…"사이다다" vs. "더 기도하라"
  • 최유리 (cker333@newsnjoy.or.kr)
  • 승인 2016.10.31 13:55

[뉴스앤조이-최유리 기자] '최순실 게이트'에 대해 의견을 피력한 김동호 목사 SNS가 뜨겁다. 10월 29일 새벽, 김동호 목사는 A4 두 장 분량의 글을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렸다.

김 목사는 비선 실세로 지목되고 있는 최순실 대신 그의 아버지 최태민이 문제라며 이야기를 시작했다. 무당이자 영적 사기꾼인 최태민에게 박근혜 대통령이 40년간 지배당하고 있다고 했다. 그 결과 1994년 최태민이 죽었는데도, 박 대통령은 최 씨의 딸인 최순실에게 집착하며 여전히 그에게서 벗어나지 못한다고 설명했다.

김동호 목사는 박근혜 대통령을 불쌍한 사람, 혼이 병들고 자기 행위를 판단할 능력이 없는 '금치산자'라고 표현했다. 영적 건강이 병든 사람에게는 나라를 맡길 수 없다고 말했다. 그는 "하야하시면 좋겠다. 하야하시게 하면 좋겠다. 나라가 위험하다"라고 글을 마쳤다.

김 목사 글에 100여 명이 댓글을 달았다. 동감하고 목소리 내 주어 고맙다는 의견이 대다수였다. "용기 있는 말씀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어려운 일이었을 것이 분명한데 소리를 내 주셨습니다", "유독 교회 또는 목사 기타 종교인들만 자기 의견을 표출하지 않고 있습니다. 심사숙고하기 때문이 아니라 눈치를 보는 것 같습니다. 목사님의 솔직한 의견이 참 좋습니다"라고 했다. 

글에 동감하며 "이제 말씀으로 외치셨으니 행함도 보여 주세요. 다음 주에 같이 촛불 듭시다"라고 말하는 사람도 있었다. 

반면, 김 목사의 생각을 반대하는 댓글도 보였다. "목사님의 말씀은 자칫 들끓는 민심에 기름을 붓는 꼴입니다. 지금은 나라를 위해 백성들이 합심하여 기도할 때라고 말씀하여야 된다고 생각합니다", "이런 때는 가만 계셔 주는 게 하나님의 뜻일 겁니다. 세상 혼란케 하는데 일조하시는 당신은 하나님의 종 맞습니까? 어디서 감히 대통령을 금치산자라 합니까? 더 기도하시고 하나님의 뜻을 더 분별하세요".

다음은 김동호 목사가 SNS에 올린 전문이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유리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한국교회, '최순실 사태'에 무슨 설교했나 한국교회, '최순실 사태'에 무슨 설교했나
line 최순실이 교회도 다니고 감사 헌금도 했다는데 최순실이 교회도 다니고 감사 헌금도 했다는데
line 전광훈 목사 "박근혜 대통령에게 돌 던지지 말라" 전광훈 목사
line 한국 사회 보이지 않는 손 '사이비 종교' 한국 사회 보이지 않는 손 '사이비 종교'
line 유기성 목사, 최순실 사태에 "주님 바라보자" 유기성 목사, 최순실 사태에
line 최태민의 대한구국선교단, 주류 교단 목사 다수 참여 최태민의 대한구국선교단, 주류 교단 목사 다수 참여
line "개헌에 대한 박근혜 대통령의 용단을 지지한다"

추천기사

line 청년이 주인공인 교회, 3년 만에 문 닫은 이유 청년이 주인공인 교회, 3년 만에 문 닫은 이유
line 하나님의 공의는 끈적거린다 하나님의 공의는 끈적거린다
line '명성교회 세습 합법이라는 주장 어떻게 가능한가' 선고 앞두고 열린 모의재판 '명성교회 세습 합법이라는 주장 어떻게 가능한가' 선고 앞두고 열린 모의재판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