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김기동·변승우·박윤식·이명범 목사 특별사면
예장통합 임원회 최종 확정…채영남 총회장 담화문 발표 예정
  • 이용필 기자 (feel2@newsnjoy.or.kr)
  • 승인 2016.09.09 21:11

[뉴스앤조이-이용필 기자] 지난해 100회 총회에서 특별사면위원회를 꾸린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예장통합·채영남 총회장)이 김기동 목사(성락교회), 변승우 목사(큰믿음교회), 고 박윤식 목사(평강제일교회), 이명범 목사(레마선교회)를 특별사면 대상으로 최종 확정했다. 1년간 연구 검토한 결과, 잠정적으로 이들에게 이단성이 없다고 판단한 셈인데, 논란이 일 것으로 보인다.

예장통합 임원회는 9월 9일 모임을 갖고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 총회 한 관계자는 <뉴스앤조이>와의 통화에서 "이들 외에도 이단 옹호 언론으로 규정된 <크리스천투데이>와 <교회연합신문>도 특별사면 대상에 포함됐다"고 말했다.

특별사면 대상자들은 앞으로 예장통합의 지도와 교육을 받기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특별사면은 101회 총회 쟁점 사항으로 부각될 전망이다. 일례로 예장통합은 작년 총회에서 이명범 목사 이단 해제 여부를 놓고 둘로 갈린 채 논쟁을 벌였지만, 결론을 내리지 못했다. 사면 대상이 많아진 만큼 이번 총회에서 격론이 오갈 것으로 보인다

채영남 총회장은 특별사면과 관련해 9월 12일 담화문을 발표할 예정이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변승우·인터콥·김풍일 특별사면 가닥 변승우·인터콥·김풍일 특별사면 가닥
line 김기동·박윤식·변승우 목사 이단 해제되나? 김기동·박윤식·변승우 목사 이단 해제되나?
line 이단 규정된 11개 단체, 특별사면 신청 이단 규정된 11개 단체, 특별사면 신청

추천기사

line 문재인 정부 민원 1호 스텔라데이지호 침몰, 여전히 사고 원인 몰라…'2차 심해 수색 촉구' 문재인 정부 민원 1호 스텔라데이지호 침몰, 여전히 사고 원인 몰라…'2차 심해 수색 촉구'
line 사랑의교회 "공공도로 원상회복, 있을 수 없는 일" 사랑의교회
line 제도권 교회보다 만족도 높은 '비제도권 교회' 제도권 교회보다 만족도 높은 '비제도권 교회'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