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조용기 목사님은 빈자의 다정한 친구, 낙심한 자의 위로자"
새에덴교회 소강석 목사 및 당회원 "주의 종 흠집 내기 없어야"
  • 이용필 기자 (feel2@newsnjoy.or.kr)
  • 승인 2016.08.01 12:25

   
▲ 조용기 목사가 무혐의 처분을 받은 것과 관련해 새에덴교회 소강석 목사와 당회원 일동이 <국민일보>에 환영 광고를 냈다. ⓒ뉴스앤조이 이용필

"조용기 목사님은 한국교회와 세계 교회의 큰 어른입니다."

[뉴스앤조이-이용필 기자] 새에덴교회 소강석 목사와 당회원이 조용기 원로목사(여의도순복음교회)를 추어올리는 광고를 발표했다. 지난해 특별 선교비 600억 횡령 혐의로 고발당한 조 목사는 최근 검찰에서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

새에덴교회는 8월 1일 자 <국민일보> 광고에서 "조용기 목사님에 대한 검찰의 무혐의 결정을 환영한다. 우리는 지금도 조용기 목사님의 말씀에 감동과 은혜를 받는다. 한국교회에 더 이상 '주의 종 흠집 내기'가 없기를 기도한다"고 밝혔다. 조 목사를 고발한 여의도순복음교회 장로기도모임을 겨냥하는 내용도 들어 있다.

"이제 교회 안에서 '갱신'과 '개혁'과 '사랑'이라는 이름으로 행해지는 그 무차별적인 공격은 멈춰져야 한다. 교회 거룩성과 영광성은 어떤 것으로도 훼손될 수 없다."

새에덴교회는 조용기 목사의 업적도 제시했다.

"목사님은 지구 120바퀴를 돌며 평생 복음을 전해 왔다. 세계 최대 여의도순복음교회와 복음 실은 <국민일보>를 세웠다. 빈자의 다정한 친구요, 낙심한 자들의 위로자가 됐다. 조 목사님은 하나님이 주신 사명을 생명처럼 귀하게 여기며 살아왔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조용기 목사, 헌금 100억 퇴직금 200억 조용기 목사, 헌금 100억 퇴직금 200억
line 조용기 목사 "오래 참고 기다리니 하나님이 풀어 주셔" 조용기 목사
line 검찰, 조용기 목사 600억 횡령 '무혐의' 검찰, 조용기 목사 600억 횡령 '무혐의'

추천기사

line 예장합동, 여성 목사 안수 허하라 예장합동, 여성 목사 안수 허하라
line 공론장의 한국교회, 우리는 왜 실패하는가 공론장의 한국교회, 우리는 왜 실패하는가
line 빚 갚는 것 넘어 '일상 회복' 돕는 가계부채상담사 빚 갚는 것 넘어 '일상 회복' 돕는 가계부채상담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