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검찰, 빛과소금교회 침입 신옥주 측 교인에게 벌금 500만 원
집시법 위반·공동 주거침입·예배 방해 혐의로 약식기소
  • 박요셉 기자 (josef@newsenjoy.or.kr)
  • 승인 2015.05.03 23:19

지난 4월 27일, 검찰은 공동 주거침입과 예배 방해 등의 혐의로 은혜로교회(신옥주 목사) 교인 2명을 벌금 500만 원에 약식기소했다. 이들은 올해 초 최삼경 목사가 시무하는 빛과소금교회에서 시위하면서 예배당에 무단으로 침입하고 예배를 방해했다.

지난해 9월 신옥주 목사는 예장합신 총회로부터 이단으로 규정됐다. 이후 은혜로교회 교인들은 합신 총회 본부를 포함해 이단 연구 사역자들이 시무하는 교회 앞에서 항의 시위를 벌여 왔다.

바로 보기: 신옥주 은혜로 신도들 구약식 벌금 합 500만 원 <교회와신앙>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요셉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공권력도 소용없는 신옥주 지지자들의 난동 공권력도 소용없는 신옥주 지지자들의 난동
line 예장합신, "신흥 이단 신옥주 씨를 주의하라" 예장합신,

추천기사

line 민통선 마을 주민과 33년 동고동락한 목사 부부 민통선 마을 주민과 33년 동고동락한 목사 부부
line 이사야부터 우치무라 간조까지, 무교회주의자의 종교개혁 계보학 이사야부터 우치무라 간조까지, 무교회주의자의 종교개혁 계보학
line 도덕이 된 혐오, 사랑이 된 혐오 도덕이 된 혐오, 사랑이 된 혐오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