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립' 결의한 평양노회, 사실은 '분열'
박정희 추모 예배 주최한 박원영 목사 조사…전병욱 목사, 이번에도 징계 안 해
  • 구권효 기자 (make1@martus.or.kr)
  • 승인 2014.04.15 10:33
  • 이 기사는 번 공유됐습니다

대한예수교장로회 합동(예장합동) 평양노회(강재식 노회장)가 분립을 결정했다. 평양노회는 4월 14일 평강교회(안병삼 목사)에서 정기회를 열고, 5개 교회가 올린 노회 분립 청원을 받아들였다. 지난해 박정희 전 대통령 추모 예배를 열어 물의를 빚었던 박원영 목사(서울나들목교회)는 노회 임원회가 조사하기로 했다. 전병욱 목사(홍대새교회)에 대한 얘기는 나오지 않았다. (관련 기사 : 소란 많은 예장합동 평양노회, 둘로 나뉘나)

   
▲ 예장합동 평양노회가 4월 14일 평강교회에서 정기회를 열고 노회 분립을 결의했다. 박정희 전 대통령 추모 예배를 주최한 박원영 목사는 임원회가 조사하기로 했다. 전병욱 목사에 관한 언급은 없었다. ⓒ마르투스 구권효

노회를 분립하자는 청원은 비교적 조용한 분위기에서 처리됐다. 안건이 상정되자 고영기 목사(상암월드교회)가 나서, 노회를 나누자는 청원까지 올라온 마당에 다투면서 하지 말고 서로 웃으면서 은혜로이 하자고 발언했다. 분립을 청원한 김진웅 목사(은석교회)는, 행정적 미비로 서류를 접수하지 못한 교회가 있어서 그렇지 사실은 7개 교회 이상이 분립을 청원했다고 말했다. 노회 안에 싸움이 일어나서 갈라지는 게 아니니 잘 조정하자고 했다.

길자연 목사도 노회 분립을 받아들였다. 길 목사는 "개인적으로는 평양노회의 역량이 좀 더 확대된 후에 나뉘는 게 좋다고 생각하지만, 4개 시찰회에서 분립을 청원하는 지경까지 이르렀으니 총회 헌법에 위배되지 않게 진행하자"고 발언했다. 회원들은 노회를 분립하는 것을 총회에 헌의하기로 하고, 세부 사항은 노회 정치부에 맡겨 처리하기로 결의했다. 

장내에서 분립을 반대하는 사람은 없었다. 평양노회는 큰 소요 없이 분립을 결정했지만 사실상 분열된 것에 가깝다. 순수하게 노회 규모가 커져서 나누는 게 아니라, 길자연 목사를 반대하는 노회원들이 길 목사를 따르는 노회원들과 갈라서는 쪽을 택한 것이기 때문이다.

   
▲ 4개 시찰회 5개 교회에서 노회를 나누자고 청원했다. 안건은 큰 소요 없이 가결됐다. ⓒ마르투스 구권효

지난해 10월 25일, 박정희 전 대통령 추모 예배를 주도했던 박원영 목사는 노회에서 조사를 받게 됐다. 지용길 목사(예수소망교회)가 긴급동의안으로 박 목사에 대한 고소장을 상정했다. 지 목사는 박 전 대통령 추모 예배를 "비성경적이고 하나님의 영광을 훼손한 일"이라고 지적했다. 하지만 고소는 긴급동의안으로 할 수 없다는 노회원들의 발언이 잇따라서, 임원회가 박 전 대통령 추모 예배와 박원영 목사를 조사하는 것으로 가결됐다.

이날 회의에서 전병욱 목사에 관한 언급은 없었다. 전병욱목사성범죄기독교공동대책위원회(공대위)는 평강교회 주차장에서 피켓 시위를 벌이고 성명서를 노회원에게 배포하며, 상습적으로 성추행을 자행한 전 목사에게 노회가 합당한 징계를 내려야 한다고 촉구했다. 강재식 노회장은 공대위와의 대화에서, 전 목사에 대한 청원이 정식 절차를 거쳐 올라온다면 자신의 임기 중에 처리할 것이라고 밝혔다. 전병욱 목사는 현재 평양노회 무임목사 신분이다. 

   
   
▲ 전병욱목사성범죄기독교공동대책위원회는 아침부터 평강교회 주차장에서 피켓 시위를 벌이고 성명서를 나눠 줬다. 강재식 노회장은 피켓 시위하는 공대위와 대화하며, 정식으로 안건이 올라오면 처리하겠다고 말했다. ⓒ마르투스 구권효

뉴스앤조이를 응원해 주세요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권효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소란 많은 예장합동 평양노회, 둘로 나뉘나 소란 많은 예장합동 평양노회, 둘로 나뉘나
line 자칭 성령? 동도교회 담임목사, 황당한 이단 시비 자칭 성령? 동도교회 담임목사, 황당한 이단 시비
line [동영상] 끝나지 않은 전병욱 사건 [동영상] 끝나지 않은 전병욱 사건
line 독재 찬양 쏟아진 박정희 전 대통령 추모 예배 독재 찬양 쏟아진 박정희 전 대통령 추모 예배
line 홍대새교회 전병욱 목사, 평양노회 가입 좌절 홍대새교회 전병욱 목사, 평양노회 가입 좌절

추천기사

line 고통 속에 함께하시는 하나님을 바라보라 고통 속에 함께하시는 하나님을 바라보라
line 바람 부는 광화문 앞 천막 지키는 기업인들 바람 부는 광화문 앞 천막 지키는 기업인들
line 부패한 권력에 대처하는 기독인의 자세 부패한 권력에 대처하는 기독인의 자세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