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빚더미 교회, 400억에 사 달라는 조용기 목사 처남
부채 300억 강남순복음교회, 여의도순복음교회에 팔려다 퇴짜…김성광 목사, "통합-인수 계약 이행하라"
  • 이용필 기자 (feel2@newsnjoy.or.kr)
  • 승인 2014.03.04 16:37

   
▲ 여의도순복음교회가 교회를 인수해 달라는 강남순복음교회의 요청을 거절했다. 현재 300억 원의 부채를 떠안고 있는 강남순복음교회는, 여의도순복음교회에 400억 원에 교회를 매입해 달라고 했다.ⓒ뉴스앤조이 이용필

여의도순복음교회(이영훈 목사)가 400억 원에 교회를 인수해 달라는 강남순복음교회(김성광 목사)의 요청을 거절한 것으로 드러났다. 이는 김성광 목사가 3월 4일 한 일간지에 '장로님들께 드리는 글'이란 광고를 내면서 알려졌다. 광고에는 여의도순복음교회가 강남순복음교회를 인수하기로 했는데, 이를 이행하지 않고 있다고 나와 있다.

고 최자실 목사의 아들이자, 조용기 원로목사의 처남인 김성광 목사는 1984년 서울 대치동에 교회를 세우고, 목회를 해 오고 있다. 재적 교인이 약 1만 명에 달할 정도로 교회는 성장했다. 하지만 10년 전부터 진행해 온 예배당 증축과 기도원 건축은 재정 위기를 불러왔다. 현재 강남순복음교회의 부채는 300여억 원에 달하며, 매달 이자만 1억씩 내고 있다.

두 순복음교회의 교회 매매 논의는 올해 초부터 진행된 것으로 알려졌다. 김 목사에 따르면, 2월 14일 강남순복음교회는 400억을 받는 조건으로 여의도순복음교회와 통합하기로 합의했다. 이행 각서도 작성했는데 "김성광 목사는 교회를 개척하지 않고 양도한 교회 기물과 출석 교인에게 영향력을 행사하지 않는다" 등 구체적인 문구도 넣었다. 2월 23일 주일, 김 목사는 교인들에게 교회가 여의도순복음교회와 통합된다고 발표했다.

여의도순복음교회 내부에서는 강남순복음교회 매입 안건을 놓고 의견이 분분했다. 복수의 장로들에 따르면 교회 매입을 다룬 재산분과위원회에서는 "100억이면 살 교회를 400억이나 주고 살 수 없다", "배임과 다를 바 없다" 등의 부정적인 의견이 나왔다. 조용기 원로목사 측의 한 장로가 이 일을 주도하고 있다는 이야기도 떠돌았다. 2월 26일 여의도순복음교회 재산분과위원회는 강남순복음교회 매입 안건을 부결했다. 여의도순복음교회 김창명 장로회장은 "교회를 매입해야 할 명분이 부족했고, 재정도 부족한 상황"이라면서 부결 이유를 밝혔다.

김성광 목사는 안건이 통과되지 못한 것에 대해 아쉬움이 큰 듯했다. 그는 <뉴스앤조이>와의 통화에서 "이영훈 목사와도 (교회 매입) 이야기가 됐는데, 일방적으로 해약됐다. 그 점에 대한 책임을 져야 할 것"이라면서 필요하다면 법적인 조치도 취할 것이라고 했다. 빚더미 교회를 떠넘기려는 것처럼 보인다는 말에 "그렇게 보일 수도 있다. 하지만 교회 시가는 400~500억 정도"라고 김 목사는 말했다. 

 

   
▲ 3월 4일 자 한 일간지에 실린 강남순복음교회의 광고. 여의도순복음교회가 강남순복음교회를 인수하기로 했는데, 이를 이행하지 않고 있다고 나와 있다. ⓒ뉴스앤조이 이용필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뉴스앤조이> 클릭 수로 보는 일사분기 한국교회 이슈 <뉴스앤조이> 클릭 수로 보는 일사분기 한국교회 이슈

추천기사

line 총회 재판국 "명성교회가 예장통합 소속인 이상 세습금지법 지킬 의무·책임 있어" 총회 재판국
line 염치를 잃어버린 명성교회에게 염치를 잃어버린 명성교회에게
line 인도 기독교의 자립과 일치를 구현한 20세기 전반 아시아 기독교의 얼굴 인도 기독교의 자립과 일치를 구현한 20세기 전반 아시아 기독교의 얼굴
기사 댓글 4
  • 하성민 2014-03-18 10:51:43

    성도들의 헌금으로 세워진 예배당, 담임목사가 주인 노릇하는 것보다 더 악질적인 것은 목사가 사재 털어 세운 교회 성도들이 주인노릇하는 것 아닐까요? 실제로 그런 일 많읍디다. 한국교회 성도들 어디서 배워 처먹은 버릇인지 고쳐야 할 점 많습니다.   삭제

    • 이희성 2014-03-17 20:26:47

      뉴스엔조이의 정체성은 대형교회 안티다.
      교회의 부흥을 방해하는 신문이라고 볼 수 있다. 교회의 부흥을 막아서니까 기독교 안티 신문이 되니까 이런 일이 벌어지는 것이다.
      뉴스엔조이가 아니고 교회비판신문으로 이름을 바꿔야 한다.   삭제

      • 이명철 2014-03-05 11:45:01

        순복음교회보다 순금교회나 순돈교회가 더 낫지 않을까요?   삭제

        • 심경숙 2014-03-04 18:19:06

          순복음교단은 돈때문에 무너지는게 보이네요. 100억이나 400억이나 하면서 교회를 돈으로 생각하는 것 자체가 하나님을 안 믿는 사람입니다. 딤전6:10 일만 악의 근원인 돈을 너무나 사랑하는 교단에 하나님이 계시겠습니까? 요12:48 말씀으로 심판하신다고 합니다. 순복음 교단은 돈을 사랑해서 심판을 면하기는 틀렸군요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