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정성진 목사, "가난한 교회, 대형 교회 없이 모두 하나"
거룩한빛광성교회, 작은 교회 돕기 운동으로 70개 형제 교회 지원
  • 최유진 (yujin@newsnjoy.or.kr)
  • 승인 2013.04.26 17:09

거룩한빛광성교회는 울산남교회·상암동교회·정릉교회 등 지역 거점 교회들이 작은 교회들과 네트워크를 구성해 돕는 작은교회세우기연합 활동을 하고 있습니다. 현재 70개의 형제 교회의 전도 관련 활동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전·후반기로 나눠 작은 교회 목회자 대상 교육도 합니다.

광성교회의 이러한 활동은 '상식이 통하는 교회'를 내세운 교회의 운영 방침이 있기에 가능했습니다. 담임목사는 6년마다 교인들에게 신임을 물어야 하고, 원로목사 제도도 없습니다. 교회 재정 공개 원칙 아래 교인들은 분기별로 회계 보고서를 검토합니다. 이외에도 교회 수입의 51%를 외부에 쓴다는 원칙을 만들어 실천하고 있습니다.

바로 보기 : [한국의 종교, 미래를 말하다] <4> 거룩한빛광성교회 정성진 목사(<한국일보>)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유진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정성진 목사 97.43%로 재신임 정성진 목사 97.43%로 재신임

추천기사

line [종합] '불법 건축물' 된 3000억짜리 사랑의교회 서초 예배당, 공공도로 원상회복 위해 허물 위기 [종합] '불법 건축물' 된 3000억짜리 사랑의교회 서초 예배당, 공공도로 원상회복 위해 허물 위기
line 대법원, 사랑의교회 도로점용 허가 취소 대법원, 사랑의교회 도로점용 허가 취소
line 갑질 아닌 상생 택한 프랜차이즈 사업가 이야기 갑질 아닌 상생 택한 프랜차이즈 사업가 이야기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