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고신6] '재림주 의혹' 장재형과 관계 금지
유사기독교연구위, 통일교 전력과 내부 증언 등 확보…<크리스천투데이> 등 관련 단체와 단절
  • 임안섭 (asact@newsnjoy.or.kr)
  • 승인 2012.09.20 14:55

<뉴스앤조이>가 이번 주에 열리는 예장 고신·백석·통합·합동, 기침·기장 정기 총회를 취재하기 위해 기자들이 나가 있습니다. 가급적 신속하게 보도하기 위해 우선 페이스북 뉴스앤조이 페이지에 간단한 속보를 올린 다음 인터넷 뉴스앤조이에 정리 기사를 올릴 것입니다. 페이스북 <뉴스앤조이> 페이지로, 클릭!

   
▲ 예장고신이 장재형 목사와 그와 관련된 기관들과 관계하지 않기로 했다. ⓒ뉴스앤조이 임안섭

대한예수교장로회 고신(예장고신)이 장재형 목사(장다윗·예장합동복음)와 그와 관련된 기관들과 관계하지 않기로 9월 20일 총회 회의에서 결정했다. 유사기독교연구위원회(위원회)는 △통일교 핵심 인사로 활동한 이력 △추종자들이 그를 재림주로 고백하는 논란 등 장 목사 관련 내용을 보고하면서, 장 목사의 사상에 이단 의혹이 있다며 장 목사와 '관계 금지'를 요청했다. 총회는 반론 없이 보고를 받았다.

'장재형 씨에 대한 연구보고서'를 발표한 위원회는 "장 목사가 '통일교 유관 단체에서 일했을 뿐 통일교 신자가 아니었다'고 말했지만 그 말을 납득할 수 없다"고 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장 목사는 1977년부터 1979년까지 통일교 대학순회전도단의 단장으로 활동하면서 <통일세계>에 '통일교회 청년들의 좌표'라는 글을 기고했다. 또한 위원회는 <선문대학교 30년사>에는 "자신의 집을 팔아서 기금을 보태기도 했다"는 내용이 나온다며, 장 목사가 통일교 측 '선문대학교'를 설립하는 데 공로를 세웠다고 밝혔다.

   
▲ 유사기독교연구위원회가 △통일교 핵심 인사로 활동한 이력 △추종자들이 그를 재림주로 고백하는 논란 등 장재형 목사 관련 내용을 보고한 뒤 장 목사와 '관계 금지'를 요청했다. ⓒ뉴스앤조이 임안섭

이어 위원회는 장 목사가 여러 나라에서 재림주 의혹을 받고 있다고 지적했다. 위원회에 따르면, 중국·홍콩·한국 등에서 장 목사와 관계된 단체를 탈퇴한 사람들이 "장 목사를 재림주로 여기도록 교육받았다"고 증언했다. 또 예장합동복음에서 목사 안수를 받은 이동준 씨가 "장재형을 재림주로 믿었다"고 증언하는 동영상도 확보했다고 보고했다.

보고서에는 토마스 왕(Thomas Wang) 목사와 중원대학 교수들과 목회자·변호사 등으로 구성된 홍콩 독립조사단이 확인한 내용도 실렸다. 독립조사단 보고에는 장 목사와 관계된 예수청년회의 주요 교리인 △예수의 초림은 실패했다 △장 목사는 '재림 예수·그리스도'다는 내용이 담겨 있다.

위원회는 장 목사 관련 언론 기관들과 단체들도 밝혔다. 언론은 <크리스천투데이>(한국·일본·호주)와 <기독일보>(홍콩·미국)가 있다. <크리스천투데이> 출신 기자나 임원들이 만든 <베리타스>와 <아폴로기아>도 거론됐다. 단체는 예수청년회·학원복음화선교회(CEF)·ACM이 있고, 사업체는 베레컴(한국·호주)·세시(SESI)·세향실업·글로발리스트여행사 등이 있다. 올리벳대학교(Olivet University)도 관련 학교로 보고됐다.

위원회의 보고에 대해 반론을 펼친 총대는 없었고, 장 목사와 관계하지 않겠다는 결정이 바로 통과됐다. 2009년 예장통합과 합신이 장 목사를 이단 의혹이 있다고 규정했던 것에 이어 고신도 같은 입장을 보였다. 더 나아가 장 목사 관련 단체들과도 단절하겠다고 못박았다.

   
▲ 유사기독교연구위원회의 보고에 대해 반론을 펼친 총대는 없었고, 장 목사와 관계하지 않겠다는 결정이 바로 통과됐다. ⓒ뉴스앤조이 임안섭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안섭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고신5] 합신과 결합 계속 추진 [고신5] 합신과 결합 계속 추진
line [고신4] 한기총 탈퇴 1년 보류 [고신4] 한기총 탈퇴 1년 보류
line [고신2] 총회장 박정원, 사무총장 구자우 목사 당선 [고신2] 총회장 박정원, 사무총장 구자우 목사 당선
line [고신1] 예장고신, 한기총·한교연 분열 비판 [고신1] 예장고신, 한기총·한교연 분열 비판
line 장재형 핵심 측근, "그를 재림주로 믿었다" 고백 장재형 핵심 측근,

추천기사

line 예장합동, 여성 목사 안수 허하라 예장합동, 여성 목사 안수 허하라
line 공론장의 한국교회, 우리는 왜 실패하는가 공론장의 한국교회, 우리는 왜 실패하는가
line 빚 갚는 것 넘어 '일상 회복' 돕는 가계부채상담사 빚 갚는 것 넘어 '일상 회복' 돕는 가계부채상담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