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1년 이전 기사를 검색하기 원하시면 + 버튼을 눌러 주세요.
위기의 조용기 방어 나선 제자와 교단
제자 교회 목회자·기하성 조 목사 지지 결의, 성명 발표
  • 김은실 (hhh0124@newsnjoy.or.kr)
  • 승인 2012.06.20 14:23

여의도순복음교회 조용기 원로목사가 재산 사유화 의혹 등으로 교회 안팎에서 비난을 받자, 교단 내부에서 조 목사를 지지하는 목소리도 커지고 있다.

조 목사는 최근 여의도순복음교회 장로회와 교회개혁실천연대(개혁연대)의 조 목사 일가 비리 의혹 폭로로 곤란한 입장에 놓였다. 개혁연대는 조 목사 일가의 퇴진을 요구하며 적절한 조처를 하지 않으면 법적으로 대응하겠다고 선언했다. 조 목사와 두 아들, 조희준·민제 씨는 이미 배임 혐의로 검찰 조사를 받고 있다.

먼저 총대를 멘 사람은 여의도순복음교회 제자 교회 목사들. 제자 교회 목사 모임인 영산목회자선교회와 영산형제교회연합회는 개혁연대를 향해 반박 성명을 냈다. 이들은 "개혁연대가 악의에 찬 곡해로 여론을 호도하고 있다"며 "법적 대응을 포함한 모든 방법으로 조용기 목사님에 대한 도전 세력들과 맞서 싸울 것을 천명한다"고 밝혔다. 조 목사의 안위에 따라 교회가 직격탄을 맞는 제자 교회로서는 당연한 반응이다.

교단도 뒤늦게 조 목사 달래기에 나섰다. 조 목사는 지난 6월 4일 열린 제자 교회 목회자들과 골프 모임에서 장로들의 압박에 불쾌감을 표하며 "교회와 교단을 떠나겠다"고 말했다고 알려졌다. 기독교대한하나님의성회는 6월 15일 '조용기 목사 총재직 지지 결의문'을 내고 "조 목사님께서 교단 총재직을 지속해서 맡아 주실 것을 결의했습니다. 이에 대해 찬성과 지지를 천명하는 바입니다"고 발표했다.

이영훈 목사는 조 목사가 불만을 토로한 교회의혹진상조사위원회 해체를 지시했다. 그러나 일부 언론 보도와 달리 의혹 조사는 계속된다. 장로회 복수 관계자에 따르면 이 목사는 "의혹 조사를 조사위 차원에서 하기보다 당회가 직접 하라"고 지시했다. 장로들은 앞으로도 조 목사 의혹 내용을 살필 계획이다.

뉴스앤조이는 여러분의 후원으로 제작됩니다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실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line 조용기자선재단, '조용기 자산' 재단? 조용기자선재단, '조용기 자산' 재단?
line "조용기 목사 탓에 교회 2000억 원 손실"
line 조용기 목사 일가의 교회 돈 쓰는 방법 조용기 목사 일가의 교회 돈 쓰는 방법
line 여의도순복음 장로회 조용기 일가 비판 여의도순복음 장로회 조용기 일가 비판
line 조용기 일가 잇단 의혹에 장로도 외면 조용기 일가 잇단 의혹에 장로도 외면

추천기사

line [별의별평 2019년 11월호] "주체적으로 신학하는, 끊임없이 반성하는 한 인간" [별의별평 2019년 11월호]
line 톨게이트 노동자들, '직접 고용' 요구하며 오체투지 "마음속으로 '주여', '주여' 외치며 기도했다" 톨게이트 노동자들, '직접 고용' 요구하며 오체투지
line 신학자이자 환경운동가였던 자크 엘륄, 21세기 '기후변화' 보며 뭐라 말할까 신학자이자 환경운동가였던 자크 엘륄, 21세기 '기후변화' 보며 뭐라 말할까
기사 댓글 1
  • 김한영 2012-06-21 08:38:50

    한국의 부자들과 정치인들이나 즐기는 게 골프로 알았는 데
    한국의 목사들도 골프모임이 있다는 걸 오늘 알았네요

    생활비 쪼개가며
    죽기살기로 십일조 바치는 우리같은 아랫것들은 ...언제나 저런 신선놀이 해보나

    장경동 목사가 부흥회때
    십일조 떼어먹은 사람들은 하나님 복받을 생각 말어 ... 무서운 말 듣고 후덜덜

    십일조가 복채라는 의미였어
    그 복채로 목사님들 골프 즐기시고 .... 부럼부럼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