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앤조이 후원하기 뉴스앤조이 사랑방 목회멘토링사역원 소식지 뉴스앤조이 페이스북 목회멘토링사역원 좋아요 top
더하기
오늘 하루 열지 않기 닫기

뉴스앤조이

아직도 예은이가 "목사니임~" 하며 뛰어올 것 같다
누가 이동현과 라이즈업을 키웠나
라이즈업 재정 감사 포인트는?
'새로 쓰는 초대 한국교회사' 연재를 마치며
마페트 선교사 턱 흉터는 박해의 상처인가
1885년 4월 5일 제물포에 내린 다섯 선교사
"재판 좀 잘 봐 달라" 돈 받은 목사 벌금형
기장 총회장·총무 등 횡령 혐의 피소
감신대 우여곡절 끝 총장 직무대행만 선출
말로만 전도 마세요, 삶에 녹아드세요
권력 중독자 뇌를 가진 남성 목회자
임종 앞둔 사람에게 신앙고백 강요 마세요
신앙-과학, 다리 놓는 신학자
"교실, 인양, 특조위…우리 뜻대로 된 건 하나도 없다"
"동성애자가 죄인? 당신이 하나님인가?"
설교, 꼭 '잘'해야 합니까?
'통'하는 가족들의 '쾌'한 만남
아빠가 목사라서 힘들었니?
세습의 교회
계급의 교회
검은 할례를 원하는가
오정현 목사 총신 편목 입학 '무효'되나
사랑의교회에는 라인아웃 제도가 있다
"주의 종이 거꾸로 오줌을 싸든 똥을 싸든…"
이 선교 단체가 간사들을 사랑하는 방법
필라델피아 빈민들의 이웃 '8번가 교회'
예수가 묻는다, 지금 어떤 때인가
성주 이어 김천서도 '사드 반대'
"권세에 복종하는 게 하나님 뜻"
구의역 사고 '부실시공, 외주화가 문제'
후원 더하시고, 선물도 받아 가세요~
<뉴스앤조이> 16호 소식지가 나왔어요
'말씀과함께' 양진일 목사 일일 강좌
등록번호:서울아00275 | 등록연월일:2006.10.18 | 제호:e뉴조 | 발행인 : 강도현 | 편집인 : 김종희 l 통신판매업 신고 번호: 2016-서울용산-00816
우)04309 서울 용산구 청파로47길 52 명신프라자 6층 뉴스앤조이 | 편집국 070-7872-2342 사역국 02-744-4116 Fax. 0505-847-4115
Copyright 2000-2015 뉴스앤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njoy.or.kr
엔디소프트로고